문화체육관광부 Logo
2016-03-07 18:09
통합준비위원회, 통합체육회 발기인 대회 개최
세종--(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07일 -- 통합준비위원회(위원장 안양옥)가 7일(월) 오전 11시 롯데호텔 사파이어 볼룸에서 통합체육회 발기인 대회를 개최하고 통합체육회 정관 채택 및 통합체육회의 공동 회장을 비롯한 초대 이사진 선임을 의결하였다.

통합준비위원회는 이날 대한체육회와 국민생활체육회를 통합한 통합체육회 정관에 각 위원 명의로 기명 날인하고, ‘국민체육진흥법’ 부칙 제3조가 정하는 바에 따라 통합준비위원회 명의로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 이하 문체부) 장관의 허가를 신청했다.

또한 통합준비위원회는 통합체육회의 초대 이사진으로 공동회장인 김정행 대한체육회장과 강영중 국민생활체육회장을 포함하여 곽향숙(전국검도연합회 회장), 금대호(前 경남생활체육회 회장), 김재열(대한빙상경기연맹 회장), 김진용(대한트라이애슬론연맹 회장), 김진호(대한양궁협회 이사), 남상남(한국체육학회 회장), 문대성(IOC 위원), 박재갑(서울대 의대 명예교수), 서상훈(연세대 체육학과 교수), 신정희(대한하키협회 부회장), 심동섭(문체부 체육정책관), 이건희(IOC 위원), 이원성(前 경기도 생활체육회 회장), 이인정(대한산악연맹 회장), 이창섭(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 정몽규(대한축구협회 회장), 정성숙(용인대 경호학과 교수), 조양호(대한탁구협회 회장), 조영호(前 대한배구협회 부회장), 한종희(前 SBS 스포츠부 부장) 등 22명을 선임했다.

통합준비위원회가 문체부 장관으로부터 통합체육회의 법인 설립 허가를 받은 통합체육회의 설립 등기를 마치면 작년 3월 ‘국민체육진흥법’의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시작된 체육단체의 통합 작업이 사실상 완료된다.

이날 발기인 대회 의장인 안양옥 위원장은 “국제올림픽위원회(IOC)도 두 조직이 통합하는 취지에 백분 공감하면서 앞으로 한국 체육에 큰 발전이 있을 것으로 기대감을 표명했다”며, “이제 통합체육회가 엘리트체육, 생활체육, 학교체육을 아우르는 단체로서, 새로운 한국체육 100년의 역사를 써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문화체육관광부
    체육정책과
    서기관 김홍필
    044-203-3112
문화체육관광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문화체육관광부
체육정책과
서기관 김홍필
044-203-3112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스포츠  일반 스포츠  정책/정부  정부  행사  대전/충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