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 Logo
2016-03-08 10:15
기상청, ‘제33회 기상기후사진전’ 공모 수상작 발표 및 전시회 개최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08일 -- 기상청(청장 고윤화)이 세계 기상의 날(매년 3월 23일)을 기념해 기상과 기후변화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고 아름다운 기상사진을 통한 국민과의 소통을 위하여 시행한 ‘제33회 기상기후사진 공모전’을 통해 총 49점의 수상작을 발표하였다.

올해 ‘비와 바람 그리고 햇빛’이라는 주제로 진행됐던 사진공모에는 총 1,145점의 작품이 접수됐으며 주요 수상작은 다음과 같다.

최우수상 없이 우수상(기상청장상, 상금 각 100만 원)에는 ‘얼음 둥둥 반포대교’(이성우)와 ‘자연이 만들어낸 지구보호 방어막’(김재만)이 선정되었다.

우수작으로 선정된 ‘얼음 둥둥 반포대교’는 지난 1월 말 혹독한 추위로 인해 한강이 얼어붙으며 얼음덩어리들과 한강의 야경이 잘 어우러져 색다른 모습을 보여주었다.

‘자연이 만들어낸 지구보호 방어막’은 추운 겨울, 산 정상부 위쪽 하늘 높이 작은 얼음알갱이들이 뭉쳐져 나타나는 얇은 권운이 마치 지구를 보호하는 방어막과 같이 신비롭게 보여 우수작으로 선정됐다.

이 외에도 장려상(기상청장상, 상금 각 50만 원)에는 ‘눈보라치는 거리’, ‘타는 목마른 기다림으로’, ‘풍력발전소의 노을’, ‘황사공습’이, 그리고 43점의 작품이 입선작(상금 각 10만 원)으로 선정되었다.

공모를 통해 입상한 작품들은 14일(월)부터 서울시민청(시민프라자홀)에서 25일(금)까지 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공모 입상작 49점과 더불어 △지난 3년간 공모전을 통해 수상한 작품 21점과 전문가들이 찍은 9점 등 30점의 특별 기상사진이 전시되며, 이와 함께 △기상캐스터 사인회 △나만의 날씨이야기 만들기, △페이스페인팅 등 다양한 체험 행사를 함께할 예정이다.

또한 대표적 봄꽃축제인 ‘여의도 벚꽃축제’에 맞춰 4월 11일(월)부터 17일(일)까지 국회도서관(나비정원)에서 사진전을 통해 국민과의 만남을 계속 이어갈 예정이다.

고윤화 기상청장은 “제33회 기상기후사진 공모와 이번 전시회를 통해 소통을 통한 기상과학 이해 확산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기상청은 앞으로도 국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이런 기회를 자주 가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기상청
    대변인실
    김용진
    02-2181-0358
    Email 보내기
기상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기상청
대변인실
김용진
02-2181-0358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에너지/환경  환경  정책/정부  정부  수상/선정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