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경제인연합회 Logo
2016-03-09 08:41
전경련, 30대 그룹 2016년 투자계획 조사 결과 발표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09일 -- 30대 그룹의 80%가 올해 전반적 경영여건을 부정적으로 예상하나, 기업의 선제적 투자는 지속될 것으로 조사되었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주재한 ‘주요 투자기업 간담회’에서 자산 상위 30대 그룹의 2016년도 투자계획은 122조 7천억원으로, 전년 실적 116조 6천억원보다 5.2% 증가한 규모라고 발표했다. 이중 시설투자는 전년보다 7.1% 증가한 90조 9천억원, R&D투자는 전년과 비슷한 31조 8천억원 규모가 될 전망이다. 주요 그룹들은 어려운 대내외 경제여건에도 불구하고 반도체, OLED, 유통, 에너지 등 기존 주력업종의 과감한 설비투자와 신성장동력 개발을 위한 R&D투자 프로젝트에 집중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주 장관은 “30대 그룹의 금년도 투자계획이 차질없이 이행될 수 있도록 총력지원 할 것”이라며, “특히, 대규모 투자 프로젝트는 범정부 전담 지원반을 구성하여 신속히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30대그룹 중 투자가 작년보다 증가한 그룹은 18개, 작년 수준으로 동결인 그룹은 3개, 감소한 그룹은 9개로 조사됐다.

또한 지난해 3월 전경련이 발표한 ‘2015년 투자계획조사’에서 30대 그룹은 연초 125.9조원의 투자를 계획했으나 이번 조사결과 작년 한해 실제 집행된 투자액은 116.6조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작년 9월 전경련이 실시한‘2015년 상반기 투자실적조사’에서 주요 기업들은 메르스사태·중국 경기둔화 등 어려운 경영여건에도 불구하고 계획 대비 투자집행률 45.1%를 기록하였으나, 작년 하반기 중국발 경제쇼크, 세계적인 경기 침체 등 투자전망이 불확실해짐에 따라 주요 기업들의 투자집행률은 92.6%을 기록한 것으로 조사됐다.

* ’15년 수출증가율(%): △3.0(1/4)➝ △7.3(2/4)➝ △9.5(3/4)➝ △12.0(4/4)
* ’15년 중국 GDP성장률(연율, %): 7.0(1/4)➝ 7.0(2/4)➝ 6.9(3/4)➝ 6.8(4/4)

올해 30대그룹의 투자를 분야별로 살펴보면, 시설투자는 작년 실적보다 7.1% 증가한 90조 9천억원, R&D투자는 0.1% 증가해 전년과 비슷한 31조8천억원으로 추산됐다.

그룹별 주요 투자 프로젝트를 살펴보면, 올해 삼성그룹은 작년에 이어 평택 반도체단지 건설에 2018년까지 1단계로 15조6천억원을 투자할 계획이고, 현대차그룹은 친환경 및 스마트차량 개발에 2018년까지 13조3천억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SK그룹은 올해에만 하이닉스반도체 설비투자로 5조4천억원, 텔레콤 망 투자에 1조3천억원, 브로드밴드 인프라투자에 6천5백억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LG그룹은 OLED(LCD) 시설확장을 위해 2018년까지 10조원, 마곡 사이언스 파크에 2020년까지 4조원 규모를 투자하고, 롯데그룹은 제2맥주공장 설립을 위해 2천6백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신세계그룹은 면세점 사업을 위해 2020년까지 2천7백억원을 투자하며 CJ그룹은 콘텐츠사업을 위해 올해에만 6천7백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한편 투자계획조사와 동시에 30대 그룹을 대상으로 실시된 ‘2016년 경영환경 전망 설문조사’결과, 80.0%의 기업들이 올해의 전반적인 경영여건이 작년보다 악화될 것으로 전망했다.(*소폭악화 70.0%, 대폭악화 10.0%) 나머지 13.3%는 작년과 비슷한 수준일 것이라고 답했으며 6.7%만이 소폭개선 될 것이라고 응답했다. 예상경제회복 시기에 대해서는 96.7%가‘2018년 이후(56.7%)’또는 ‘2017년 이후(40.0%)’가 될 것으로 답변해 경기부진이 상당기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현재 그룹들이 직면하고 있는 경영상 가장 큰 어려움은 ▷ 수출부진(30.0%)과 채산성 악화(20.0%), 금리 및 환율변동(20.0%)인 것으로 조사됐으며 ▷내수부진(13.3%) ▷자금 부족(13.3%), ▷오너부재(3.3%) 등이 그 뒤를 이었다. 어려운 대내외 경영환경을 극복하기 위해 30대 그룹은 올해 중점 추진 경영전략으로 ‘사업 구조조정 등 경영내실화(70.1%)’를 가장 많이 꼽았으며, 다음으로 ‘R&D투자 등 신성장동력 발굴(23.3%)’, ‘환율변동 등 경영위험 관리(3.3%)’ ‘시장점유율 확대 등 외형성장(3.3%)’ 순으로 제시했다.

이번 30대 그룹 대상의 투자계획 및 경영환경 설문조사 결과에 대해 전경련 송원근 경제본부장은 “2008년 금융위기 이후, 전 세계 교역량이 지난해 처음으로 감소하는 등 대내외 경영환경이 악화될 것으로 전망되는 어려움 속에서도, 올해 30대 그룹은 선제적으로 투자에 앞장 설 것으로 예상된다”며 “기업들의 투자 노력이 빛을 발하기 위해서 어느 때보다 정부의 규제완화 및 신성장동력 지원책 등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이 필요하다”며 “정부의 투자활성화 정책이 지속되어, 우리 기업들도 올해 계획한 투자를 꼭 실행할 수 있기 바란다”고 밝혔다.

* 세계 교역량 증가율(WTO, %): 19.6(’11)➝ 1.0(’12)➝ 2.1(’13)➝ 0.3(’14)➝△11.8(’15)
  • 언론 연락처
  • 전국경제인연합회
    재정금융팀
    손현정 선임연구원
    02-3771-0388
전국경제인연합회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전국경제인연합회
재정금융팀
손현정 선임연구원
02-3771-0388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기업 경영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