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특별시청 Logo
2016-03-10 11:22
서울시, 하수관로 신속 정비·확충에 3,069억 원 투입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10일 -- 서울시가 2016년 예산 3,069억 원을 투입, 3월말부터 하수관로정비를 본격화한다. 이는 하수관로를 원인으로 하는 도로 함몰 및 저지대 침수 위협에 적극 대응하여 서울의 안전을 강화하고 시민들의 불안감을 줄여가기 위함이다.

서울시내 하수관로는 총10,572㎞(‘14년 말 기준)로 이중 30년 이상 노후하수관로가 약 5,400㎞(51.2%)에 이른다.

이에 시는 올 한해 노후하수관로 L=183km 정비에 1,918억원을 투입하고 침수피해 우려 지역 침수방지 L=31km 사업에 1,151억원, 총 3,069억원을 투자한다.

시민이 안전한 안전도시 서울을 만들기 위해 서울시는 도로함몰 예방 목적의 노후 하수관로 정비에 2015년부터 집중적으로 예산을 투입하고 있다. 올해 노후 하수관로 정비 예산은 2015년 1,820억 원에 비해 98억원(5.3%) 증액되었다.

뿐만 아니라 2016년 국비로 편성된 노후 하수관로 사업비 500억을 서울시가 관련 사업에 집중 투입할 경우 그 효과는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시민 안전에 대한 서울시의 의지를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이를 위해서 중앙 정부의 노후 하수관로 사업 예산 조기 배정이 절실한 상황이다.

이에 그치지 않고 서울시는 땅 속 위협으로부터 시민을 보호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예산을 투입하여 2018년까지 노후 하수관로 2,720km에 대해 조사 및 정비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최근 기후변화 및 집중 호우로 인한 침수피해 위협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 대응하여, 침수방지 사업 L=31km에 대해 1,151억원을 투입한다. 주요 침수지역으로 한강로, 내방역사거리, 길동, 암사역, 강서구청사거리 일대 등이 있으며 지속적으로 예산을 투자하여 주민들의 침수피해 걱정을 줄일 예정이다.

권기욱 물순환안전국장은 “하수관로 개량공사를 조속히 시행하여 최근 빈번한 도로함몰 사고와 침수피해에 대한 시민 불안을 해소하려 노력하고 있다. 그러나 서울시 예산만으로는 한계가 있으며 중앙정부의 적극적인 예산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서울특별시
    물재생계획과
    김일구
    02-2133-3791
서울특별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서울특별시
물재생계획과
김일구
02-2133-3791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정책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