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경남도, ‘나노융합소재산업 산학연관 협의회’ 개최

출처: 경상남도청
2016-03-10 14:41

창원--(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10일 -- 경남도가 나노융합산업 육성을 위한 ‘나노융합소재산업 산학연관 협의회’를 11일 오후 3시에 창원대학교에서 개최한다.

이번 협의회는 경남 미래50년의 핵심사업인 ‘나노융합산업’의 하나의 축을 담당하는 나노소재분야의 발전 방향과 나노국가산업단지의 성공적인 조성 방안을 모색하여 밀양을 세계적인 나노산업의 중심지로 발전시키기 위한 전략을 함께 고민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본 행사에는 재료연구소,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한국세라믹기술원, 나노소재업체 관계자와 관계 공무원 등 25여 명이 참석한다.

나노는 10억분의 1을 나타내는 단위로서 1나노미터는 머리카락 굵기의 10만분의 1크기에 해당되며, 나노기술(NT, nano technology)은 원자나 분자 수준에서 물질을 가공하거나 조립해 새로운 물질로 만들어내는 극미세가공 과학기술을 말하며, ‘나노융합산업’은 반도체·정보통신·바이오·소재·기반공정 등의 영역에 나노기술을 적용해 산업을 고도화하거나 신산업을 창출하는 것을 말한다.

협의회에서는 한국생산기술연구원 박춘근 본부장이 ‘나노융합 및 첨단소재산업 방향’이라는 주제로, 풍산홀딩스 김대현 박사가 ‘나노 금속분말’이라는 주제 등 12개 기관 및 업체에서 나노소재산업 현황에 대해 각각 발표한다.

그 동안 경남도는 경남의 산업지도를 재편하고, 다가올 나노혁명의 시대에 대비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나노산업을 육성해 왔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 2014년 12월에는 나노융합 국가산단 개발계획이 확정된 후 국가산단 조성을 위한 행정절차를 진행하고 있고, 나노융합 국가산단 내에 구축되는 나노금형 상용화 지원센터는 지난해 11월에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KISTEP)의 예비타당성 조사를 최종 통과하여 올해부터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한다.

류명현 경남도 국가산단추진단장은 “이번 협의회를 통해 그동안의 성과를 되돌아보고 밀양이 대한민국 유일의 나노융합 국가산업단지를 중심으로 나노산업 생태계 구축과 기술 개발, 기업유치가 선순환을 이루는 명실상부한 나노융합산업의 중심지로 도약하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gsnd.net
언론 연락처

경상남도청
국가산단추진단
이미옥 주무관
055-211-313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경상남도청
국가산단추진단
이미옥 주무관
055-211-3133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