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특별시청 Logo
2016-03-11 11:21
서울시, 3월 중순까지 ‘2016년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참여자 모집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11일 -- 서울시가 서울문화재단과 함께 또래간·가족간에 소통을 활성화하고 많은 학생과 가족들에게 다양한 문화예술 향유기회를 제공하고자 19일(토요일)부터 “2016년 꿈다락 토요문화학교”를 운영한다.

서울지역 ‘꿈다락 토요문화학교’는 서울시, 서울문화재단이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이 협력하는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이다. 2012년부터 주5일 수업제의 전면실시에 따라 학교에 가지 않는 토요일에 학생과 가족들에게 다양한 문화예술체험을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꿈다락’은 ‘나의 비밀스런 꿈의 아지트’라는 뜻으로, 학령기 아동, 청소년, 가족이 함께 건강한 여가문화를 조성하고 문화예술소양을 함양할 수 있도록 서울지역 곳곳(총 23개 자치구)에서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선정되어 진행 될 예정이다. 특히 2016년에는 전년보다 운영 프로그램이 증가하였으며, 더 많은 장르의 문화예술교육을 통해 문화예술 소양을 함양하고, 가족 간 소통을 활발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2016년에는 56개의 프로그램이 서울 각지에서 운영되며, 북극곰 예술여행(연극,음악), 탐험마임극장(마임), 어린이 도시탐방 매뉴얼북(사진), 우리음악 원정대(국악), 디자인아트봇!(과학,미술) 등 다양한 장르의 문화 예술 프로그램을 무료로 만나볼 수 있다.

3월 중순까지 개별 프로그램 운영단체별로 참여자를 모집하며, 교육기간은 3월 19일부터 11월 20일까지이다. 서울에 거주하는 학령기 아동·청소년은 누구나 참석이 가능하며, 프로그램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서울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하여 확인할 수 있다.

교육기간, 참가신청 방법이 프로그램별로 상이하므로, 교육운영단체로 연락하여 마감여부 등을 미리 확인하고 신청하여야 한다.

김혜정 서울시 문화예술과장은 “올해도 많은 아동·청소년과 가족들이 이 프로그램을 통해 또래·가족과 함께 같은 경험과 추억을 공유하며 소통할 수 있는 활기찬 토요일을 보내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서울특별시
    문화예술과
    문평은
    02-2133-2567
서울특별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서울특별시
문화예술과
문평은
02-2133-2567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