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3-15 17:04
국내 첨단기술 융합 중소기업, 디지털사이니지 미국 시장 집중 공략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15일 --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회장 권오현, 이하 KEA)가 미래형 전략산업인 디지털사이니지 중소업체와 함께 해외시장 공략에 앞장섰다.

KEA는 3월 16일부터 17일까지 미국 라스베가스 LVCC 전시장에서 개최되는 “라스베가스 디지털 사이니지박람회(Digital Signage Expo, 이하DSE)”에 중소기업청 지원으로 한국관을 최초 구성하여 ㈜사운드그래픽, ㈜에프엑스기어, 페인트팜㈜, ㈜딜리, ㈜알엔디플러스, ㈜에버트리, ㈜노크, 삼일CDS 등 8개 강소기업과 함께 참가한다.

CPND(콘텐츠, 플랫폼, 네트워크, 디바이스) 기술이 융합되는 디지털사이니지 세계시장규모는 연평균 5%이상의 성장추세로 2020년 200억 달러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며, 국내 디지털사이니지 산업은 디스플레이부문을 중심으로 콘텐츠, SW분야로 확대될수 있도록 정부는 선도적 기술개발 및 표준화를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현재 국내 200여개 디지털사이니지 업체의 80%가 중소벤처기업으로, 국제적이고 광범위한 홍보 및 판로개척 등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중소기업청은 KEA로 하여금 우리기업의 해외마케팅지원을 위하여 올해부터 한국관을 구성하여 DSE에 참가토록 지원하고 있다.

DSE는 2004년 최초개최 이래 높은 성장률을 기록, 올해에는 18개국 213개사에서 참가하며, 투명 OLED 기술, 고휘도 옥외사이니지, 캔버스형태의 디지털사이니지월, 스마트사이니지 플랫폼, 사무 및 의사소통용 디지털사이니지 등 5가지 트랜드를 중심으로, Public Display 점유율 1위인 삼성과 3위인 LG는 각각 현지법인에서 비디오월솔루션 및 올인원디스플레이를 선보일 예정이며, SHARP의 4K 울트라HD 디스플레이, PANASONIC의 4K레이저프로젝터 등을 선보인다.

금년 한국공동관에 참가하는 에프엑스기어의 3D 가상피팅솔루션, 알엔디플러스의 에어터치기술, 페인트팜의 스크린페인트, 노크의 사이니지플랫폼, 삼일CDS의 투명Display, 사운드그래프의 유프레임 디지털메뉴보드솔루션, 딜리의 비디오월솔루션, 에버트리의 미러디지털사이니지 등 8개 기업들의 첨단 제품이 디지털사이니지 최대 시장인 미국에서 기술경연 및 수출상담의 성과를 올릴 것으로 기대된다.

라스베가스 디지털 사이니지박람회는 공식 컨퍼런스와 전시회를 연계하여 진행되며, 컨퍼런스는 3.15(화)~18(금)까지 4일간, 전시회는 3. 16(수)~3. 17(목) 개최된다.

KEA는 DSE에 지속적으로 한국관을 구성하여 중소기업의 디지털사이니지 시장 해외진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 언론 연락처
  •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
    경영지원실
    이용주
    02-6388-6024
    Email 보내기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
경영지원실
이용주
02-6388-6024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중소기업/창업  기술/IT  전자  행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