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Logo
2016-03-16 10:00
LG전자, 더 진화한 울트라 올레드 TV 출시
  • 울트라 올레드 TV 3개 시리즈 6종 출시
    HDR 기술이 전하는 생생한 화질의 현장감
    조형작품 연상시키는 올레드만의 세련된 디자인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16일 -- LG전자(066570)가 한 층 진화한 울트라 올레드 TV를 선보이며 올레드 대중화에 가속도를 낸다.

LG전자는 16일 새로운 울트라 올레드 TV 3개 시리즈(B6, C6, E6) 6개 모델을 출시했다. 신제품은 ▲화질, ▲디자인, ▲사운드, ▲편의성 모두 한 단계 진화해 소비자들에게 차원이 다른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

◇HDR 기술이 전하는 생생한 화질의 현장감

LG 울트라 올레드 TV는 HDR 기술을 적용해 실제 현장을 보는 듯한 생생함을 느끼게 해준다. HDR는 화면의 어두운 부분과 밝은 부분을 보다 깊이 있게 표현하는 기술이다. 파도에 비치는 달빛, 불야성을 이룬 도심의 야경 등 어떤 장면에서도 생동감 넘치는 화면을 보여 준다.

LG 울트라 올레드 TV는 규격과 장르에 관계없이 압도적인 HDR 화질을 보여준다. 가장 보편적으로 쓰이는 ‘HDR 10’, 美 돌비社가 만든 ‘돌비비전(Dolby Vision™)’ 등 다양한 규격의 HDR 영상을 완벽하게 구현한다. 특히 국내에서 ‘돌비비전’을 지원하는 TV는 이번에 출시되는 울트라 올레드 TV뿐이다. ‘돌비비전’은 넷플릭스, 워너브라더스, 유니버설, MGM 등 할리우드 영상 제작업체들이 가장 많이 채택한 HDR 방식이다.

LG 올레드 TV는 백라이트 없이 픽셀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기 때문에 현존하는 TV 가운데 자연에 가장 가까운 색을 표현해 낼 수 있다. LG전자는 최근 세계적인 규격 인증 기관인 독일의 VDE(Verband Deutscher Elektrotechniker)로부터 신제품의 뛰어난 색재현력을 인정받았다.

◇조형작품 연상시키는 올레드만의 세련된 디자인

이번 신제품은 올레드만의 디자인 정체성을 계승하면서도 업그레이드된 세련미를 자랑한다. E6 시리즈는 올레드 패널 뒷면에 투명 강화유리를 적용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강조했다. 전후좌우 어디에서 제품을 보더라도 일체감을 살린 매끈한 외형은 조형작품을 연상시킨다.

B6 시리즈와 C6 시리즈는 철저한 미니멀리즘을 바탕으로 화면 이외의 요소를 최소화해 시청자의 몰입감을 높였다. 화면 테두리(베젤)는 2mm도 채 되지 않고, 측면 가장 얇은 부분의 두께는 4mm대에 불과하다. 투명 재질의 스탠드를 적용해 마치 공중에 화면이 떠 있는 듯한 느낌을 준다.

◇독자 음향 기술 기반의 고품격 사운드

LG 울트라 올레드 TV는 압도적인 화질에 걸맞게 웅장하면서도 고품격의 사운드를 탑재했다. TV를 설치한 공간에서 소리의 반사각과 울림까지 계산해 최적의 사운드를 설정해 주는 기술을 세계 최초로 적용했다. 또 뉴스를 시청할 때는 목소리를 또렷이 들려주고, 액션 영화를 시청할 때는 효과음을 증폭시켜준다.

사운드의 최대 출력이 기존보다 2배 이상 강력해졌다. E6 시리즈는 2개의 우퍼가 장착된 2.2채널의 40W(와트) 스피커가 내장돼 웅장함을 더한다. B6 시리즈와 C6 시리즈는 고음과 중저음을 담당하는 스피커가 총 4개 장착돼 입체감이 탁월하다. LG 울트라 올레드 TV는 세계적 오디오 명가(名家) 하만카돈과 함께 개발한 품격 있는 사운드로 임장감(臨場感)을 극대화한다.

◇재미와 편의성 모두 갖추고 더 쉽고 편리해진 웹OS 3.0

독자적인 편의기능과 볼거리를 대폭 강화한 웹OS 3.0도 달라진 점이다.

웹OS 3.0은 시청자가 선호하는 컨텐츠를 맞춤형으로 제공한다. ‘마이채널’은 채널 번호를 외울 필요 없이 사용자가 선호하는 채널을 저장하면 홈 화면에서 원하는 채널로 돌릴 수 있는 기능이다. 등록할 수 있는 선호 채널은 기존 7개에서 신제품에서는 20개로 대폭 늘었고, 등록한 채널에서 현재 방영되고 있는 프로그램도 알려 준다. ‘마이컨텐츠’는 시청자가 자주 보는 프로그램을 등록하면, 관련된 VOD(주문형 비디오) 서비스도 자동으로 소개해 주는 기능이다. 예를 들어 드라마 ‘응답하라 1988’을 자주 본 시청자에게는 ‘응답하라 1997’, ‘응답하라 1994’ 등의 VOD 목록을 보여준다.

볼거리는 더욱 풍성해졌다. 웹OS 3.0에는 세계 최대 동영상 서비스 ‘넷플릭스’는 물론 별도의 셋톱박스 없이도 인터넷만 연결하면 다양한 채널을 실시간으로 무료 시청할 수 있는 ‘채널 플러스’ 기능이 탑재됐다. LG전자는 드라마, 뮤직비디오, 스포츠 명장면 등 130여 편의 다양한 울트라HD 컨텐츠를 구매해 볼 수 있는 ‘울트라HD 월드’ 앱도 내장했다.

웹OS 3.0만의 다양한 편의 기능은 보는 재미를 더해준다. ‘매직 줌’ 기능은 보고 싶은 장면을 제품에 따라 최대 5배까지 확대해준다. 드라마의 명장면에서 배우 얼굴을 확대해 표정의 미묘한 변화를 살피거나, 경기하는 골퍼들의 스윙을 확대해서 보는 등 TV 보는 재미가 커졌다. ‘스마트쉐어’ 기능은 스마트폰의 동영상 등을 TV의 대형 화면으로 간편하게 보여준다. 곡면 울트라 올레드 TV인 C6 시리즈는 두 대를 나란히 붙여 하나의 TV처럼 볼 수 있는 ‘트윈 TV’ 기능을 지원한다. 사용자는 55형 C6 시리즈 2대에 별도의 영상 분배기를 설치하면 영화, 드라마 등을 32:9 화면비의 100인치 대형 화면을 즐길 수 있다.

◇다양한 프로모션으로 올레드 대중화 가속도

LG전자는 울트라 올레드 TV 신제품 출시에 맞춰 다양한 프로모션으로 올레드 TV 대중화에 속도를 높일 계획이다.

65형 가운데 가장 먼저 출시되는 E6 시리즈는 50만 원의 캐시백을 적용해 890만 원에 판매된다. 55형 C6 시리즈와 E6 시리즈를 구매하는 고객은 캐시백 30만 원 혜택을 적용해 각각 440만 원과 490만 원에 구매할 수 있다.

트윈TV를 즐기기 위해 55형 곡면 울트라 올레드 C6 2대를 한 번에 구입하는 고객은 총 90만 원의 캐시백과 영상 분배기를 무료로 받을 수 있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FD(Function Division) 허재철 상무는 “차원이 다른 올레드만의 화질과 디자인으로 프리미엄 TV의 진정한 가치를 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언론 연락처
  • LG전자
    홍보팀
    02-3777-3630
LG전자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LG전자
홍보팀
02-3777-3630

LG전자가 16일 새로운 울트라 올레드 TV 3개 시리즈 6개 모델을 출시하며 대중화에 속도를 높인다 (사진제공: LG전자)
LG전자가 16일 새로운 울트라 올레드 TV 3개 시리즈 6개 모델을 출시하며 대중화에 속도를 높인다
(사진제공: LG전자)
300x174
480x278
2000x1159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가전  신상품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