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청 Logo
2016-03-16 10:12
문화재청, 4만5천여점 왕실유물 보관 수장고 일반 공개
대전--(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16일 --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관장 최종덕)이 조선 왕실의 보고(寶庫)인 수장고와 유물에 숨결을 불어넣는 보존과학실을 관람할 수 있는 ‘수장고·보존과학실 공개 행사’를 연 4회 운영한다.

조선왕실 전문 박물관인 국립고궁박물관은 4만5천여 점의 왕실 유물을 보유하고 있다. 이들 유물은 종이·목제·도자·금속 등 재질에 따라 적정 온·습도가 자동으로 유지되는 18개의 수장고에 보관되어 있다. 아울러 재질별로 나뉜 3곳의 보존과학실은 전자현미경, 적외선 분석기 등 첨단 분석장비를 갖추고 어보(御寶), 공예품, 장신구 등 매년 400여 건의 왕실 유물에 대해 과학적 보존처리를 시행하고 있다.

이번 공개행사는 그동안 외부인의 출입이 엄격히 통제되었던 수장고와 보존과학실을 일반에 개방하여 ▲ 유물의 유형별 보관·보존처리 방법 소개 ▲ 수장고 관람, 유물 모형 보관방법 시연 ▲ 보존처리실 탐방 등 국민의 궁금증과 호기심을 해소하고 유물의 안전한 보존관리와 과학적 보존처리에 대한 이해를 돕는 프로그램으로 꾸며진다.

올해는 총 4회(3, 8, 9, 12월) 운영되며 각 회차당 10명씩 참여할 수 있다. ▲ 3월과 9월은 일반 성인을 대상으로 하며 ▲ 방학기간인 8월과 12월은 중학생 이상 국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3월 첫 번째 행사는 30일 오후 3시부터 70분가량 진행되며, 참가신청은 국립고궁박물관 누리집을 통해 17일부터 선착순으로 접수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국립고궁박물관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은 누리집을 통해 소장 유물의 고화질 사진을 무료로 서비스하고, 수장고의 왕실 유물을 소개하는 등 정부3.0이 지향하는 공공 데이터의 개방·공유에 힘쓰고 있으며, 앞으로도 국민의 문화적 수요에 부응하는 고품격 왕실문화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 언론 연락처
  •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 유물과학과
    양웅열 연구사
    02-3701-7683

    국립고궁박물관
    02-3701-7683
문화재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 유물과학과
양웅열 연구사
02-3701-7683

국립고궁박물관
02-3701-7683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