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광역시청 Logo
2016-03-17 09:00
울산시, 2016 착한가격업소대표 위촉 및 정책설명회 개최
울산--(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17일 -- 울산시가 17일 오전 11시 20분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이영우 경제산업국장, 생활공감정책모니터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6년도 착한가격업소 생활공감정책모니터 교육’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그간 착한가격업소 모니터링은 주부물가모니터단이 맡았으나, 올해부터는 생활공감정책모니터가 담당하게 된다.

생활공감정책모니터는 2009년 출범 후 정책아이디어 제안과 민원불편해소 건의 등을 통해 국민일상생활 편익을 도모하여 왔다. 현재 225명 중 15명이 이번 교육을 통해 착한가격업소 모니터링을 맡는다.

울산시는 모니터가 착한가격업소를 방문, 애로·건의사항, 물가 등에 대하여 모니터링한 사항을 토대로 운영활성화, 인센티브지원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울산시는 오후 1시 10분 영상회의실에서 “2016 착한가격업소 구·군 대표 위촉식 및 정책설명회”를 갖는다.

정책 설명회는 착한가격업소 운영지원방안, 건의사항 수렴, 토의 등으로 진행된다.

이와 함께 울산시는 이날 오후 2시 시청 대강당에서 열리는 ‘2016 울산시민아카데미 개강식’에서 ‘제2회 전국 착한가격업소 경진대회’ 입상자 수여식을 개최한다.

중구 ‘골목식당’ 김영옥 대표, 남구 ‘춘천돼지국밥’ 김춘겸 대표, 동구 ‘청기와뷔페’ 권영숙 대표, 북구 ‘퇴근길’ 최은희 대표, ‘주안네손칼국수’ 박월선 대표 등 5명이 울산시장상의 받는다.

한편, 울산시 착한가격업소는 2011년 64개소 지정을 시작으로, 113개 업소가 지정·운영되고 있다. 지정기준은 지역평균 미만의 가격수준, 가격안정노력, 위생·친절도 등이다.

특히, 지난해 처용문화제 기간 중에는 푸드코트에 칼국수(2,500원), 한우국밥(4,000원) 메뉴 등 저렴한 가격으로 참여, 5000여 명 참여하는 문화제 사상 초유의 선풍을 일으켰다.

수익금 중 일부는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됐다.

울산시는 모니터단이 현장에서 체감하는 시장물가 파악과 착한가격업소를 발굴하여 민관 협력을 통한 생활물가 안정에 기여하고, 착한가격으로 지정된 업소가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울산시
    창업일자리과
    정연희
    052-229-2732
울산광역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울산시
창업일자리과
정연희
052-229-2732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행사  부산/울산/경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