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경북도, 포항영일만항 항만배후단지에 냉동창고 건립 예정

출처: 경상북도청
2016-03-17 14:32

대구--(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17일 -- 경상북도가 포항영일만항 항만배후단지에 총사업비 150억원(민자)을 투입하여 49천㎡ 규모의 냉동물류창고를 올해 본격적으로 건립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도에 따르면 포항영일만항 배후단지 냉동창고 건립으로 입주업체 약 150억원의 신규투자(냉동창고 1동, 물류창고 2동) 및 약 80여명의 고용창출 효과와 함께 연간 약 2만TEU의 신규 화물을 유치할 계획이며, ㈜포항국제물류센터냉동창고가 올해 말부터 정상적으로 운영되어 농수산물 수출입 및 우드펠릿 수입 등의 사업모델 추진이 원활하게 이루어지면, 영일만항 물동량을 150천TEU 수준으로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포항영일만항 배후단지는 항만배후단지 종합계획상 2020년까지 총 1,264천㎡(1단계 736천㎡, 2단계 528천㎡)를 조성토록 계획되어 있으며, 이중 1단계 지역 736천㎡를 1-1단계(423천㎡), 1-2단계(313천㎡)로 구분하여 단계별로 조성하기로 하고 2011년 12월 착공했다.

포항영일만항 배후단지 1단계 중 13만㎡에 대해서는 우선공급하기로 하고 입주공고를 통해 2015년 7월 ㈜포항국제물류센터냉동창고 와 ㈜포항인터내셔널 2곳이 입주기업으로 선정되었다.

㈜포항국제물류센터냉동창고는 경북 및 강원 농산물 수출, 러시아 수산물 가공 수출, 중국산 농산물의 수입 등의 사업내용으로 올해 2월 포항지방해양수산청과 임대차 계약을 완료했으며, 5월 공사 착공하여 12월에는 본격적으로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서 원 경상북도 동해안발전본부장은 “포항영일만항 배후단지에 냉동창고를 건립함으로써 영일만항의 활성화에 일익을 담당하게 될 것이며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하면서 “현재 조성중인 포항영일만항 배후단지 조성사업도 조기에 완료하여 환동해 거점항만으로 도약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

언론 연락처

경상북도청
공보관실
장영호
053-950-2034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