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청 Logo
2016-03-21 11:31
경기도, 평택항-베트남 항로 신설로 교역 확대 전망
수원--(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21일 -- 경기도와 경기평택항만공사가 경기도 유일의 국제 무역항인 평택항의 물류 우수성을 베트남에 알리며 항로 활성화를 촉진해 양국 간 교역과 투자가 확대될 전망이다.

경기도와 경기평택항만공사는 평택항 물류 대표단(道 해양항만정책과, 공사 전략기획팀·마케팅팀)을 구성해 지난 15일부터 19일까지 베트남 하노이와 호치민에서 현지 유관기관 및 화주·물류기업을 대상으로 펼친 평택항 포트마케팅을 높은 호응 속에 마쳤다고 21일 밝혔다.

평택항 대표단은 15일 베트남교통국, 베트남항만청 및 베트남물류협회를 방문해 양국 교역증대 방안을 협의하고 지속적인 교류협력을 합의했다. 16일에는 하노이 멜리아호텔에서 현지 물류기업과 하노이코참 회원사를 대상으로 평택항 화물유치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오후 LG전자 하이퐁공장을 방문해 평택항 신규 컨테이너 항로에 대한 물류 경쟁력을 알리고 적극적인 이용을 당부했다.

17일 삼성전자 호치민공장에 방문해 평택항-베트남 노선 활성화 및 전용라인 구축을 위한 협력 방안을 마련하고 지속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이어 18일에는 호치민 뉴월드사이공호텔에서 호치민 한인상공인연합회(HoChiMinh KOCHAM) 회원사, 현지 물류기업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평택항 물류환경 설명회를 가졌다.

설명회에서 경기평택항만공사 김정훈 전략기획팀장은 경기도 및 평택항의 물류 경쟁력과 배후단지의 투자여건, 신규 항로를 통한 물류비 절감 효과, 미래 신사업 추진 및 노선 확대 플랜 등을 소개하고 경기도 평택항의 적극적인 투자와 이용을 당부했다.

이어 양 항만 간 물류 활성화 촉진과 교류확대 및 협력증진을 위해 경기평택항만공사와 호치민코참 간 상호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경기평택항만공사 최광일 사장은 “우리나라 3대 수출국인 베트남은 우리기업의 전략적 요충지로 자리잡고 있다”며 “양국 간 FTA 발효로 수출입 증대가 확대되는 만큼 공사는 고객과 함께 성장하는 환경을 지속 마련하고 지역경제 발전을 선도해 나가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호치민코참 한동희 회장은 “현재 베트남에 진출해있는 우리기업은 해외 글로벌 기업과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다”며 “양 기관의 상호업무협약을 바탕으로 기업의 물류 경쟁력이 한층 높아지고 동반성장하는 환경이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에는 베트남물류협회 및 현지 물류기업 초청 간담을 통해 평택항 신규 컨테이너 항로개설 계획과 발전계획, 투자환경을 알렸다.

한편, 평택항~베트남을 잇는 신규 노선은 오는 4월초 운항을 시작할 예정으로 경기평택항만공사는 평택항의 베트남 수출입 확대를 위해 지속적인 포트마케팅을 펼쳐 나간다는 계획이다.
  • 언론 연락처
  • 경기도청
    경기평택항만공사 전략기획팀
    김정훈
    031-686-0623
경기도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경기도청
경기평택항만공사 전략기획팀
김정훈
031-686-0623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물류/교통  해운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정책  인천/경기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