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청 Logo
2016-03-22 17:10
광주시, 지역 광산업 직접 육성·지원
  • 광산업 재도약 계기마련 위한 ‘광산업전략기획팀’ 운영
    에너지, 자동차와 융·복합 통한 시너지 효과 기대
광주--(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22일 -- 광주광역시가 지역 광산업이 기존 주력산업인 가전분야나 향후 성장가능성이 높은 에너지, 자동차 산업과의 융·복합을 통해 재도약의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 시에서 직접 지역 광산업체를 육성·지원하겠다고 22일 밝혔다.

이를 위해 지역 광산업 관련 유관기관과 기업대표, 학계, 전문가 등 15명 내외로 ‘광산업전략기획팀’을 구성해 다양한 지역의 의견과 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해결하고 단계별 기업지원 대책을 수립하는 시스템을 가동한다.

그동안 광산업 기업지원 사업은 주로 시 예산 사업의 위탁을 통해 한국광산업진흥회를 통해 추진됐으나, 줄어드는 중국과의 기술격차에 대응하는 효과적 기업지원이나 융·복합 활성화를 위한 기업의 요구에 대한 대처가 적기에 이루어지지 못한 것으로 시에서는 판단하고 있다.

또한 최근 이재형 한국광산업진흥회장은 기존의 입장과는 달리 “진흥회는 전국 광산업체를 대표하기 때문에 전국 기업을 대상으로 사업을 진행하여야 하며, 이에 따라 광주에 소재하고 있는 기업과 그렇지 않은 기업의 지원 규모가 차이가 나는 부분에 대해서는 조정이 필요하다.”라며 ‘탈 광주의 필요성’에 대해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로도 최근 조용진 상근부회장 연임 과정에서 그간 시와 지속적인 협의 과정을 거쳐왔던 것과는 달리, 투명한 과정없이 각종 절차가 진행됐다.

광주시는 우리 지역은 광산업이 탄생한 산실이며 전국적 확산에 모태가 되는 곳으로, 기업이 잘 집적화돼 있고 광기술원, GIST 등의 관련 연구기관과 대학이 잘 구축돼 있어 지역의 광기업에 대한 집중적 지원과 육성이 지속되어야 한다는 입장이다.

이에 따라 시는 지역 기업의 육성·지원을 더욱 공고히 함과 동시에 글로벌 여건에 맞춰 더욱 밀도있는 지원 체계를 갖추고, 자동차, 에너지, 의료분야 등 지역 전략산업과의 융복합 등을 통해 연관산업의 동반성장을 유도시키기 위해 ‘광산업전략기획팀’을 구성해, 그동안 한국광산업진흥회를 통해 기업을 지원하는 기존의 방식에서 전면 탈피하여 직접적인 기업 지원 방식을 강화할 계획이다.

광주시는 산업발전법에 의해 설립된 전국 광산업 사업자단체인 한국광산업진흥회는 정부지원 사업을 중심으로 자생력을 갖추고 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되며, 앞으로는 광산업전략기획팀과 함께 광주시가 직접 광 융·복합산업을 육성하는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광주광역시
    미래산업정책과
    박동희
    062-613-3810
광주광역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광주광역시
미래산업정책과
박동희
062-613-3810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