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부산시, 조선해양산업 위기극복 위한 ‘대정부 10대 건의과제’ 마련 강력 건의

부산시, 오늘(5. 17.) 조선해양산업 위기극복을 위한 대정부 10대 건의자료 채택
향후 경남·울산·전남 등 4개시·도 공동 대응방안 논의 등 정부차원의 대책마련 촉구 계획

출처: 부산광역시청
2016-05-17 13:54

부산--(뉴스와이어) 2016년 05월 17일 -- 부산시가 17일 조선해양산업 구조조정에 따른 지역경제에 미치는 충격을 최소화하고 기업 경쟁력 회복을 위한 정부차원의 적극적인 대책 마련을 촉구하는 대정부 10대 건의과제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번 건의과제 마련에 앞서, 지난 5월 4일 서병수 부산시장을 주재로 조선기자재·해운업계 대표, 부산상의, 지역 국회의원 및 유관기관, 금융기관 등이 참석한‘지역 조선·해운산업 위기극복 간담회’에서 기업의 현장에서 겪는 애로와 건의사항을 수렴하고, 부산시 업계별, 자금, 실직자 지원 등 3대 분야 9개 세부 지원 대책을 발표한 바 있다.

금번 부산시에서 마련한 조선해양산업 위기극복을 위한 대정부 건의과제는총 10건으로서, △특별고용지원업종 조속 지정 △조선기자재 사업다각화 등 지원 △조선소 유휴도크 활용 지원 △국적선사 정상화 및 부산항 환적 물동량 확대 지원 △한국해운거래소 조기출범 지원 등 시 차원에서 마련한 과제 5건과 기업 현장에서 건의한 △선박평형수처리설비(BWMS) 설치 금융지원 △정부주도 계획 조선 발주 등 특별 지원대책 마련 △해운보증기구 보증보험료 현실화 △해운·조선·화주기업 협의기구 신설 △선박관리산업 해외영업 확장 지원 등 5건으로 정부 및 국회에 강력히 건의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중앙정부차원에 정책반영과 제도 개선이 필요한 추가 사항에 대하여는 부산, 울산, 경남, 전남 등 4개시도 공동 대응방안을 마련하여 조선해양산업 구조조정 진행상황에 따라 개진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부산시에서는 조선·해운산업이 정상화될 때까지 경제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위기극복 민·관 합동 지원단’2개반을 구성하여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함께 양 산업의 정상화를 위해 필요한 조치들을 추진하고 있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기업 현장과의 소통과 정부와의 적극적인 공조를 통하여 현 위기상황을 타개하고, 산업의 재도약을 이끌어낼 수 있도록 시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여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언론 연락처

부산시
일자리창출과
송정숙
051-888-1331~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부산시
일자리창출과
송정숙
051-888-1331~5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