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예스24, 축제의 계절 맞아 페스티벌 예매 데이터 분석 결과 발표

음악 페스티벌에 혼자 즐기려는 혼놀족 몰린다
1코노미 시대에 뮤직 페스티벌 혼자 즐기는 관객 41.2%로 꾸준한 증가세
뮤직 페스티벌 ‘홀로 예매자’ 55.2%가 20대 여성

출처: YES24
2017-05-11 11:45
  • 예스24가 페스티벌 예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1장만 예매한 고객의 비중이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며 2017년에는 41.2%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뉴스와이어) 2017년 05월 11일 -- 축제의 계절이 돌아왔다. 1인 가구의 증가로 혼자 경제생활을 하는 ‘1코노미(1conomy)’ 바람이 음악 페스티벌로 이어지면서 영화, 공연에 이어 음악 페스티벌을 혼자 즐기는 관객이 늘고 있다. 군중 속에서 오롯이 자신의 감성과 음악에 심취하는 싱글족들이 페스티벌을 누비고 있는 것이다.

5월 음악 축제가 많은 시즌을 맞아 공연 예매 사이트 예스24(대표 김기호·김석환)가 페스티벌 예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1장만 예매한 고객의 비중이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며 2017년에는 41.2%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성연령별 구매 비중을 살펴보면 2017년 1월 1일부터 5월 9일까지 페스티벌을 1장만 예매한 관객으로는 75.7%로 여성 관객이 주를 이뤘으며 특히 20대 여성이 55.2%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1장만 티켓을 구매한 고객들이 가장 많이 예매한 페스티벌로는 오는 5월 13일과 14일 양일간 열리는 ‘뷰티풀 민트 라이프 2017’이 1위를 기록했고 올해로 8회째를 맞는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7’과 서울 잠실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펼쳐질 ‘서울 월드 디제이 페스티벌’이 각각 2위와 3위로 뒤를 이었다.

특히 이틀간 세 곳의 공연장에서 감성을 자극하는 다양한 아티스트의 무대를 선보이게 될 ‘뷰티풀 민트 라이프 2017’는 페스티벌족 사이에서 높은 관심을 모으며 토요일 1일권이 완판을 기록하는 등 높은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선재 예스24 ENT사업본부장은 “인기 페스티벌의 팬층이 두터워지고 페스티벌 문화가 대중화되면서 좋아하는 음악을 즐기거나 뮤지션을 보기 위해 홀로 페스티벌을 찾는 관객이 늘어나고 있는 것이다”며 “티켓 가격에 대한 부담이 있기 때문에 최근 나타나는 나홀로족 현상이 오히려 눈치 보지 않고 혼자 페스티벌을 즐길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경향이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예스24는 워터밤 2017, 레인보우 아일랜드 2017, 2017 하이네켄 프레젠트 스타디움, JUMF 2017 전주얼티밋뮤직페스티벌, 2017 춘천 밴드 페스티벌을 비롯해 가을까지 이어지는 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 The Musical Festival in Galaxy, 2017 더 몬스터 페스티벌 등 다양한 장르의 뮤직 페스티벌 예매를 실시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yes24.com
언론 연락처

예스24 홍보대행
KPR
최지영
02-3406-2259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