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환경재단-네모파트너즈 업무협약 체결… 기업의 환경 CSR 확대 나선다

출처: 환경재단
2017-12-12 14:30
  • 환경재단과 네모파트너즈가 12일 상호 업무협약을 맺고 향후 전략적 제휴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서울--(뉴스와이어) 2017년 12월 12일 -- 재단법인 환경재단(이사장 최열)과 네모파트너즈(총괄대표 류재욱)가 12일 삼성동 파르나스타워에 위치한 네모파트너즈 대회의실에서 상호 업무협약(MOU)을 맺고 향후 전략적 제휴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업무협약식에는 국내 대표적인 1세대 환경운동가인 환경재단 최열 이사장과 이미경 상임이사를 비롯한 환경재단 이사진이 참석했다. 네모파트너즈에서는 류재욱 네모파트너즈 총괄대표와 네모파트너즈 원에이블 서민 대표를 비롯한 10여명의 네모파트너즈 관계사 사장단이 참석했다.

환경재단은 우리나라 최초의 환경 전문 공익 재단으로서 2002년 설립 이후 국내외 환경운동가 및 시민들과 함께 국내 환경 시민운동의 선도적 역할을 수행해 왔다.

네모파트너즈는 2000년 설립된 국내 선도 종합 컨설팅 그룹으로 전략/인사조직/공공/교육/헤드헌팅/오퍼레이션/원가 절감/해외지사 대행 서비스 등 12개 사업 부문, 6개 해외지사에서 200여명의 컨설턴트가 국내, 해외기업에 대한 종합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다

업무협약 이후 환경재단은 네모파트너즈 그룹의 다양한 공공 사업 모델을 결합해 기업들이 환경적 공익 사업에 투자하고 연구개발을 수행하도록 유도할 예정이다. 더불어 환경 단체들이 기업들에게 보다 긍정적인 자세로 다가설 수 있도록 하고, 시민들과 함께할 수 있는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현재 3건의 프로젝트를 공동 진행 중이며 곧 구체적 성과를 공유할 계획이다.

양사는 이번 MOU가 지진, 미세먼지, 지구온난화 등 우리의 삶에 밀접하게 다가온 환경 문제들에 대해 공공기관과 시민단체 그리고 기업들이 함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모델을 만들어 나아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환경재단 개요

환경재단은 2002년 설립되어 문화적인 접근 방식과 전문성을 통해 환경의 소중함을 알리는 우리나라 최초 ‘환경 전문 공익재단’이다. 국내 환경운동가, 운동단체들을 지원하고 누구나 일상 속에서 환경 문제를 가까이 생각하고 변화할 수 있도록 어린이 환경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아시아의 환경 허브로 아시아 단체들이 연대하여 공통의 환경 문제를 해결하는 ‘아시아 환경 네트워크의 중심’ 역할을 해 오고 있다.

언론 연락처

환경재단
커뮤니케이션팀
김지은 선임PD
02-2011-4378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환경재단
커뮤니케이션팀
김지은 선임PD
02-2011-4378
이메일 보내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