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아말 알 쿠바이시 박사: 일부 국가 및 정권에서 외교 목표를 달성하려는 수단으로 테러 사용

출처: UAE Federal National Council
2018-05-03 12:00
  • 테러리즘 및 폭력적 극단주의 대응에 대한 고위급자문그룹 두 번째 회의

아부다비, 아랍에미리트--(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18년 05월 03일 -- 아랍에미리트 연방평의회(UAE Federal National Council (UAE Parliament) 의장이자 아랍의회연맹(Inter-Parliamentary Union, 이하 IPU) 산하 테러리즘 및 폭력적 극단주의 대응에 대한 고위급자문그룹(High-level Advisory Group on Countering Terrorism and Violent Extremism, 이하 HLAG) 의장인 아말 알 쿠바이시(Amal Al Qubaisi) 박사가 테러에 대항하고 테러 자금 원천을 제거하려는 국제적인 노력을 지원하기 위해 의회가 시행한 여러 가지 제안의 유효성을 검토했다.

그녀는 또한 HLAG가 테러 및 극단주의와의 싸움을 강화하려는 노력으로 전세계 의회 회담을 개최하고 IPU 및 유엔 산하 관계기관들과의 협력을 통해 전세계 모든 의회에서 협력 수준을 높일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 발표는 아부다비에서 5월 2~3일 진행된 두 번째 HLAG 회의에서 별도로 이뤄졌다. 회의에는 15개국의 의회 의장 및 의원들, IPU 집행위원회(IPU Executive Committee) 위원 등 HLAG의 주요 이해당사자들이 모두 참여했다.

그룹의 두 번째 회의의 의제에는 IPU와 유엔마약범죄사무소(United Nations Office on Drugs and Crime, UNODC)가 공동진행한 프로그램의 결과 검토가 포함됐다. 회의는 또한 테러리즘에 대항하는 전세계 의회들간의 모범사례 공유 및 각국의 의회 역량 강화, 테러 및 극단주의에 대항하는 국가 입법을 위한 전세계 의회 네트워크 구축 등 다양한 목적 달성에 대한 HLAG의 성과를 논의했다.

회의 연설에서 쿠바이시 박사는 “일부 국가와 정권에서 외교정책 목표를 달성하려는 수단으로 테러를 사용한다”고 밝혔다. 그녀는 “또한 직간접적으로 테러에 자금을 조달하거나 후원하는 복잡한 문제도 있다”며 “이러한 점 때문에 테러 집단을 추적해 단죄하는 것이 어려워진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모두는 21세기 생명과 평화를 위협하는 가장 위험한 문제가 된 테러와 싸우기 위해 힘을 모아 지속적인 국제 협력을 구현할 필요성에 동의한다”고 강조했다.

마틴 춘공(Martin Chungong) IPU 사무총장은 “테러에는 국경이 없기 때문에 테러 대응도 전세계와의 대화를 통해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까지 세계의 조치는 예방적이기보다는 반응적이었다”며 “고위급 의회의 개입은 적들을 억제하는 데 극단적인 조치보다 훨씬 효과적이다”고 밝혔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180502006266/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언론 연락처

아랍에미리트 연방평의회(UAE Federal National Council)
함디 모하메드(Hamdy Mohammad)
+971502003678
h.mohamed@almajles.gov.ae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아랍에미리트 연방평의회(UAE Federal National Council)
함디 모하메드(Hamdy Mohammad)
+971502003678
h.mohamed@almajles.gov.ae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