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현대자동차, 칸 국제광고제 수상한 파빌리온 서울 전시

현대자동차 파빌리온, ‘2018 칸 라이언즈’ 디자인 부문 수상
20일부터 약 5개월간 서울 송원 아트센터에서 무료 전시 개최

출처: 현대자동차 (코스피 005380)
2018-07-11 11:15
  • 칸 국제 광고제에서 디자인 카테고리 본상을 수상한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브랜드 홍보관 현대자동차 파빌리온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07월 11일 -- 현대자동차가 프랑스 칸에서 열린 ‘칸 국제 광고제’에서 현대자동차 최초로 디자인 카테고리 본상을 수상한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브랜드 홍보관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을 7월 20일부터 서울에서 전시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으로 6월 ‘2018 칸 라이언즈 인터내셔널 페스티벌 오브 크리에이티비티’ 디자인 부문 본상인 ‘동사자상’을 수상했으며, 특히 이는 현대자동차가 디자인 카테고리에서 최초로 본상을 수상한 것으로 자동차뿐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 현대자동차의 우수한 크리에이티브 디자인 경쟁력을 입증한 결과라 더욱 뜻깊다.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패럴림픽 대회 기간 동안 평창올림픽 플라자에서 운영한 현대자동차 브랜드 홍보관으로, 자동차 회사가 차량 전시 없이 감각적인 디자인과 체험형 콘텐츠로 수소전기차 기술을 표현함으로써 현대자동차의 브랜드 비전을 제시해 방문객들은 물론 국내외 주요 미디어로부터 높은 관심을 받은 바 있다.

현대자동차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에서 선보였던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을 더 많은 사람들이 경험하고 체험할 수 있도록, 올림픽 후원사 중 유일하게 7월 20일부터 12월 30일까지 약 5개월간 송원 아트센터(서울 종로구 소재)에서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을 재구현해 전시명 ‘The Seed of New Society(미래의 씨앗) 展’으로 무료 전시를 운영한다.

‘The Seed of New Society(미래의 씨앗) 展’에서는 빛 흡수율이 높은 소재를 사용해 수소의 기원이 되는 우주를 표현하고, 별을 나타내는 LED 램프와 수소의 씨앗을 형상화한 물방울 등 수소 에너지의 원리를 직관적으로 느낄 수 있도록 한 각각의 테마 공간을 통해 예술과 기술을 접목해 수소 사회가 가져올 평등하고 자유로운 모빌리티의 미래 모습을 만나볼 수 있다.

현대자동차는 세계 최고 권위의 광고제로 꼽히는 칸 광고제 디자인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한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을 더 많은 사람들이 오랫동안 경험할 수 있도록 서울에서 무료로 전시한다며, 여름 방학과 휴가철을 맞아 나들이를 계획하는 고객분들께 좋은 선물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언론 연락처

현대자동차
홍보실
02-3464-2103~2117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