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버즈빌, 인도·파키스탄 1위 잠금화면 앱 슬라이드 인수

2017년 미국 1위 사업자 슬라이드조이 이후 두 번째
20개국 특허 취득… 독보적 잠금화면 SDK를 통한 지속적인 해외 시장 공략

출처: K-ICT 본투글로벌센터
2018-08-30 08:30
  • 버즈빌 홈페이지 캡쳐

성남--(뉴스와이어) 2018년 08월 30일 -- 모바일 첫 화면 미디어 플랫폼 사업자 버즈빌(공동대표 이관우)이 인도와 파키스탄의 시장을 선도하는 잠금화면 콘텐츠 큐레이터인 슬라이드(SlideApp)를 인수했다고 30일 밝혔다.

유망기술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고 있는 K-ICT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 버즈빌이 슬라이드를 인수함에 따라 아시아·유럽·미국 시장에 이어 인도·파키스탄·중동 지역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2016년에 출시된 슬라이드는 오픈 1년 만에 다운로드 500만건을 돌파하며 인도, 파키스탄 및 중동 지역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슬라이드의 잠금화면에서 이용자는 광고를 보면 일정 금액을 보상받을 수 있으며, 보상액으로 선불폰 요금을 충전할 수 있어 주머니 사정이 여의치 않은 현지 대학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버즈빌은 밝혔다.

이관우 버즈빌 공동대표는 “국내뿐 아니라 세계적인 무대에서 성공을 거둔 슬라이드의 팀원이 버즈빌에 합류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뛰어난 인재들로 탄탄한 기반을 다지는 데 주력해 국내외 잠금화면 플랫폼 시장에서의 점유율을 폭발적으로 높여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슬라이드 팀은 앞서 카카오가 2014년에 인수한 기업 ‘울트라캡숑’ 출신의 개발자와 팀원으로 구성됐다. 울트라캡숑은 ‘마티니’, ‘너말고니친구’, ‘다이어터’ 등 다양한 서비스를 다양하게 선보였다. ‘너말고니친구’는 당시 각종 TV 예능에서 한창 인기였던 이상형 월드컵 게임의 모바일 앱 버전이다. 여러 단계를 거쳐 최종 선발된 이성에게 대화를 신청할 수 있는 서비스로 140만명 이상의 이용자를 기록한 바 있다.

버즈빌은 B2B 사업에 주력하고 있으며 다양한 영역의 국내외 파트너사에게 간단한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 활용으로 당사만의 잠금화면 모바일 앱을 제공한다. 버즈빌의 세계 최초 잠금화면 광고 플랫폼 ‘버즈스크린’을 사용하고 있는 파트너사는 국내 통신 3사를 비롯하여 롯데 엘포인트, CJ ONE 등 국내외 약 50여개다.

파트너사는 스마트폰 첫 화면을 통해 맞춤형 콘텐츠를 앱 사용자들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되며, 앱의 주목도와 사용빈도를 높이고 고객의 충성도 또한 증진시킬 수 있다. 현재 전 세계 30개국 1700만 사용자를 대상으로 서비스 중이다. 주요 광고주로는 이베이, 삼성, 아디다스, 도요타, 재규어 및 BMW 등이 있다.

한편 버즈빌은 2016년 미국의 1위 사업자 ‘슬라이드조이(Slidejoy)’를 인수해 일본과 대만에 이어 본격적으로 미국과 유럽 시장에도 진출했다. 슬라이드조이는 미국과 유럽 지역의 앱 설치자에게 잠금화면에서 보상형 광고와 콘텐츠를 제공한다.

K-ICT 본투글로벌센터 개요

K-ICT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으로 유망기술을 보유한 혁신기술기업이 세계시장으로 진출해 나갈 수 있도록 △유망기술 전문기업 발굴 △글로벌 지향 교육·훈련 △해외진출 가교역할 △해외 진출 지속가능 전문 컨설팅 △입주공간 제공 등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유치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인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3년 9월 개소아래 2017년 12월까지 지원기업에 투자유치 연계한 금액은 2479.9억원에 달하며, 컨설팅 건수는 총 8073건에 이른다. 해외 법인설립 58건, 해외 사업계약·제휴 394건, 해외 특허출원 554건 등이다.

언론 연락처

K-ICT 본투글로벌센터
글로벌사업2팀
이지나 PR 매니저
031-5171-563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K-ICT 본투글로벌센터
글로벌사업2팀
이지나 PR 매니저
031-5171-5633
이메일 보내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