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마이마부 “중고차 구매동행 서비스 거래대수 5000대 돌파… 거래액 900억원 달해”

2년 전 론칭 후 5700명 이용, 신뢰로 입소문

출처: 오토비긴즈
2018-09-03 08:00
  • 중고차 구매동행 서비스 기업 마이마부의 차량성능진단 평가 담당자가 고객이 의뢰한 중고차를 확인하고 있다

  • 중고차 구매동행 서비스 기업 마이마부의 차량진단평가 담당자가 고객이 의뢰한 중고차를 확인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09월 03일 -- 중고차 구매동행 서비스를 운영하는 마이마부가 2016년 9월 론칭 후 현재까지 신청 건수 5700건, 누적 거래 대수 5000대, 거래액 900억원을 돌파했다고 3일 밝혔다.

중고차 시장의 규모가 지속 성장하고 있는 반면, 정보의 비대칭으로 인한 소비자의 불신이 지속되고 있다. 최근 온라인을 통한 중고차 정보가 많이 노출되고 있는데, 그 이면에는 허위 미끼매물과 같은 문제가 새롭게 대두되고 있다.

유수의 중고차 사이트에 광고되고 있는 매물도 100% 신뢰하기 어려운 것이 현실이다. 중고차 딜러가 공개한 범위 내에서 정보가 제공되는 시스템도 아쉬운 대목이다. 어떤 이유에서인지 성능 점검 기록이나 사고 이력 조회도 무조건 공개되는 것이 아니라 광고비를 내는 딜러의 자율에 맡긴다.

사고 유무에 대한 딜러와 소비자의 온도차이는 여전하다. 보닛과 도어가 교환되고 펜더가 판금도색이 돼도 단순교환 무사고로 표현되지만, 소비자는 도색 정도가 아니라면 사고가 난 것으로 판단할 수 있는 것이다.

최근 이러한 중고차 광고 내용을 검증하기 위해 중고차 전문가가 차 상태를 확인해주는 ‘중고차 구매 동행’ 서비스가 있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마이마부에 따르면 ‘중고차 구매동행’ 서비스는 고객이 원하는 차량을 고르면 전문가가 허위매물 여부, 성능기록부, 보험 이력, 시세 등 중고차 거래에 필요한 정보의 검증과 차량 상태를 확인해주는 서비스다. 단순히 차를 잘아는 자동차 마니아나, 정비사가 아닌, 중고차 진단평가에 최적화된 전문가가 소비자와 함께 한다.

이를 위해 사전에 1차 검증 후 중고차가 있는 현장에 소비자와 동행해 딜러가 공개한 중고차 상태에 대한 내용을 원점에서 재검토하고, 거래에 필요한 내용을 조언해 계약서 작성에 이르기까지 ‘고객의 편’이 돼 준다.

최근 마이마부 중고차 구매동행 서비스를 통해 폭스바겐 중고차를 구입한 자영업자 심선기 씨는 “마이마부와 동행해 차량 상태를 확인하고 나니 중고차 딜러와의 협상에 주도권을 갖고 이끌 수 있었다”며 “차에서 아쉬운 부분을 이야기하고, 수리 요청과 가격 절충 요구에 도움이 됐다”고 밝혔다.

마이마부 양인수 대표는 “중고차는 결국 직접 확인해보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구입할 중고차가 결정되면 이후 매매지원을 원스톱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금융사와 보험사 다이렉트 제휴를 통해 최저가로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밝혔다.

또한 양 대표는 “딜러와의 거래보다 개인직거래로 중고차를 구입할 때 특히 객관적 시각으로 진단을 줄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마이마부는 운전자가 타고 있던 차를 빠르고 제 값 받고 팔 수 있는 ‘모바일 경매 서비스’와 차량 픽업 및 수리, 보험처리 등의 차량관리를 대신해주는 ‘차량비서 서비스’도 운영 중이다.

오토비긴즈 개요

오토비긴즈는 온라인 자동차 플랫폼 비즈니스, 자동차/중고차 데이터베이스 전문 기업이다. 자동차 O2O 서비스, 자사 및 관계사 IT 개발, 마케팅/홍보 등의 업무를 진행하고 있다.

언론 연락처

오토비긴즈
전략마케팅본부
오정민 이사
010-9988-590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오토비긴즈
전략마케팅본부
오정민 이사
010-9988-5900
이메일 보내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