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티브이로직, 유럽 방송장비 전시회 IBC 2018서 7인치 초고휘도 HDR 모니터 공개

출처: 비덴트 (코스닥 121800)
2018-09-10 13:43
  • 3,600 니트(nit)의 초고휘도와 HDR 에뮬레이션 기능을 장착한 7인치 필드 프로덕션 모니터 F-7H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09월 10일 -- 비덴트의 방송장비사업부 티브이로직(TVLogic)은 14일부터 5일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방송장비 전시회 ‘IBC 2018’에 참가해 3600니트(nit)의 초고휘도 7인치 HDR 프로덕션 모니터 F-7H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10일 밝혔다.

신제품 F-7H는 Full HD(1920x1080) 해상도를 갖춘 7인치 HDR 프로덕션 모니터로 업계 최고의 휘도 3600nit를 구현해 매우 밝은 날 야외에서 별도의 후드 장착 없이 선명하고 생생한 영상을 보여 준다. F-7H는 SD·HD·3G-SDI, HDMI등 다양한 입·출력신호를 지원하며 HDMI ↔ SDI 변환 출력, Waveform·Vectorscope, Focus Assist, Marker, Audio Level Meter, Range Error, Time Code Display, 3D LUT import 와 같은 다양한 전문 기능을 제공하며 PQ, HLG, SLog3 등의 HDR 표준을 지원한다.

F-7H는 알루미늄 바디를 채용해 견고하고 가벼운 것이 특징이다. 무게는 760g이며, 슬림한 올인원 디자인으로 모니터 4면에 카메라 받침대용 구멍이 있어 촬영 조건에 맞게 유연한 장착이 가능하다. 하드코팅된 LCD 패널을 사용해 외광 반사가 적고 스크래치 같은 외부 자극으로 인한 손상이 적다. 또 모니터 상단에 컨트롤 노브와 기능을 지정할 수 있는 3개의 hot key가 배치돼 있어 편의성을 극대화했으며 모니터 아래에는 USB 단자가 배치돼 USB 메모리 스틱을 이용해 쉽게 펌웨어를 업데이트할 수 있다. 기본적으로 DC 커넥터를 통해 전원을 공급하며, 옵션으로 제공되는 다양한 배터리 브라켓을 활용하면 다양한 촬영 환경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티브이로직은 이외에도 QC-Grade 모니터인 LVM-171S(16.5인치)와 LVM-241S(24인치)를 선보인다. LVM-171S와 LVM-241S는 Full HD 해상도의 IPS 패널을 채용해 DCI-P3 표준을 98% 이상 만족하는 넓은 색역과 10억여 컬러(10비트), 178도의 광시야각으로 월등한 화질을 구현한다. 또한 SD·HD·3G-SGI, HDMI, Analog 등 다양한 입력신호를 지원하는 동시에 고해상도의 PBP(Picture by Picture), USB를 통한 3D LUT 업로드, Waveform/Vectorscope, Closed Caption(OP42/47, CC-608/708, CC-KOR), Audio Level Meter 등 전문가를 위한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또한 제어 프로그램인 옵져버(Observer)를 통해 제어할 수 있으며 오토 캘리브레이션 기능을 제공하여 편리성을 극대화한다.

한편 2018년 새롭게 티브이로직의 가족이 된 넥스토디아이의 휴대형 백업 저장장치 역시 티브이로직 부스에 함께 전시될 예정이다. 넥스토디아이의 포터블 백업장치들은 독자적으로 개발한 엑스카피(X-Copy) 및 멀티카피(Multi-Copy) 기술을 바탕으로 독보적인 성능의 백업 기능을 제공해 그 기술력을 인정받아 왔다. 넥스토 시리즈는 가볍고 콤팩트한 사이즈에 배터리가 내장돼 있고, 백업 속도가 세계 최고 수준이라 촬영 현장에서 녹화된 영상의 복사본을 빠르고 안전하게 백업할 수 있도록 한다.

비덴트의 김재욱 대표는 “이번에 첫 선을 보이는 F-7H는 세계 최고의 휘도와 성능을 갖춘 모니터로 벌써부터 시장에서의 반응이 뜨겁다”며 “앞으로도 강력한 기능을 갖춘 다양한 제품을 출시하여 세계 방송장비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비덴트 개요

비덴트(대표이사 김재욱)는 2002년 3월 티브이로직으로 설립된 방송용 디스플레이 전문기업으로, 주력제품인 HD 방송용 모니터 분야에서 국내 시장 점유율 90% 이상을 점하면서 업계 1위의 자리를 지키고 있다. 2017년 비덴트로 사명을 변경하였으며 향후 방송장비 분야의 글로벌 선도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언론 연락처

비덴트
홍보담당
홍연수 과장
070-8668-662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