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아차, 2018년 3분기 경영실적 발표

3분기 누계 매출액 40조6966억원(0.4%↑), 영업이익 7755억원(115.5%↑)
3분기 매출액 14조743억원(0.2%↓), 영업이익 1173억원(흑자전환)
신차 판매 확대, 신흥시장 공략, RV 판매 증대로 4분기 이후 수익성 회복 자신

출처: 기아자동차 (코스피 000270)
2018-10-26 11:11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10월 26일 -- 기아자동차가 서울 양재동 기아자동차 본사에서 컨퍼런스콜로 기업설명회(IR)를 열고 2018년 3분기 경영실적을 발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 기아차는 2018년 3분기 누계(1~9월) 경영실적이 △매출액 40조6966억원(전년 동기 대비 0.4%↑) △영업이익 7755억원(115.5%↑) △경상이익 1조2745억원(52.3%↑) △당기순이익 1조616억원(23.0%↑) 등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IFRS 연결기준).

또한 3분기(7~9월) 경영실적은 △매출액 14조743억원(0.2%↓) △영업이익 1173억원(흑자전환) △경상이익 3163억원(흑자전환) △당기순이익 2978억원(흑자전환)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기아차는 판매 확대와 판매단가 상승으로 3분기 누계 매출액이 전년 대비 증가했으며, 2017년 3분기 통상임금 비용 반영에 따른 기저 효과로 영업이익도 증가했다고 밝혔다. 반면 3분기는 원화 강세, 신흥국 통화 약세 등 외부 요인과 품질 관련 비용의 일시적 반영 등의 영향으로 영업이익이 1000억원대에 머물며 수익성이 둔화됐다고 밝혔다.

이어서 2018년 남은 기간부터 2019년까지 전체적인 상품경쟁력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키는 한편 출시된 스포티지 상품성개선, 니로 EV 등을 앞세운 경쟁력 있는 SUV 라인업으로 RV 판매 비중을 지속적으로 높이며 향후 수익성 확대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아차는 외부 경영요인과 고객 케어를 위한 품질 관련 비용의 일시적 반영으로 3분기 수익성이 다소 악화됐지만 RV 차종의 꾸준한 인기로 3분기 누계 기준 판매대수와 매출액이 여전히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는 만큼, 4분기 이후부터 본격적으로 수익성이 반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018년 3분기 누계(1~9월) 실적

기아차의 2018년 3분기 누계(1~9월)판매는 △국내에서 전년 대비 1.7% 증가한 39만2318대 △해외에서 전년 대비 2.8% 증가한 167만8778대 등 △글로벌 시장에서 전년 대비 2.6% 증가한 207만1096대를 기록했다(도매 기준).

주요 지역별로는 △미국에서 전년 대비 3.3% 감소한 44만8375대 △유럽에서 2.6% 증가한 37만8627대 △중국에서 14.0% 증가한 24만2380대 △중남미, 중동, 아시아 등 기타 시장에서 3.5% 증가한 60만9396대가 판매됐다.

수익성 개선을 위해 플릿 판매를 축소한 미국을 제외하고는 전 지역에서 고른 판매 성장세를 기록했다.

매출액은 원화 강세와 재고 축소를 위한 인센티브 증가 등 부정적인 요인에도 불구하고 판매대수 증가와 RV 등 고부가가치 차종 판매 확대에 따른 판매단가 상승에 힘입어 전년 대비 0.4% 증가한 40조6966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원가는 전년 대비 2.0% 증가했으며, 이에 따라 매출원가율도 1.3%포인트 증가한 85.0%를 기록했다.

판매관리비는 IFRS의 기준 변경에 따른 수출비의 매출원가 계정 재분류 영향 등으로 전년 대비 14.6% 감소했으며, 판매관리비 비율도 2.3%포인트 감소한 13.1%를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원화 강세와 인센티브 증가 등 부정적인 요인에도 불구하고 매출액 증가와 2017년 3분기 통상임금 비용 반영에 따른 기저 효과 등의 영향으로 전년 대비 115.5% 증가한 7755억원을 달성했으며, 영업이익률은 1.0%포인트 증가한 1.9%로 집계됐다.

이와 함께 관계사 손익 증가 및 통상임금 기저 효과로 경상이익은 전년 대비 52.3% 증가한 1조2745억원을 기록했고, 당기순이익은 23.0% 증가한 1조616억원을 실현했다.

◇2018년 3분기(7~9월) 실적

한편 3분기 기아차의 매출액은 원달러 환율 하락 등의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0.2% 감소한 14조743억원을 기록했다.

3분기 영업이익은 통상임금 비용 반영에 따른 기저 효과로 2017년 적자에서 흑자로 전환해 1173억원을 기록했다.

그러나 원화 강세와 브라질·러시아 등 주요 신흥국 통화 약세 등 외부 요인과 고객 예방안전을 위한 품질 활동과 관련된 일시적 비용을 3분기에 반영한 부분이 영업이익 감소에 영향을 미치며 영업이익이 1000억원대에 머물렀다.

3분기 실적에 반영된 품질 관련 비용은 에어백 제어기 리콜과 기존 판매된 일부 차종에 대한 자발적인 엔진 진단 신기술(KSDS, Knock Sensor Detection System) 적용 등에 따른 것으로, 특히 예방적 품질 투자로 진행되는 엔진 진단 신기술 적용은 향후 품질 관련 비용 절감을 통한 수익성 개선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경상이익은 3163억원, 당기순이익은 2978억원으로 모두 흑자전환을 기록했다.

3분기 기아차의 글로벌 판매는 △국내에서 전년 대비 4.1% 감소한 12만6153대 △해외에서 0.3% 감소한 55만9243대 등 △글로벌 시장에서 전년 대비 1.0% 감소한 68만5396대를 기록했다(도매 기준).

◇향후 전망

기아차는 향후에도 어려운 경영여건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신차 판매 확대 △신흥시장 공략 강화 △RV 판매비중 확대 등을 통해 수익성 방어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먼저 기아차는 미국 등 글로벌 주요 시장에 출시되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주력 볼륨 모델 신형 K3의 판매 확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또한 4월 출시돼 국내에서 판매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신형 K9을 4분기 미국 시장에 투입하며 수익성 개선 및 브랜드 이미지 제고에 나설 계획이다.

출시된 전기차 니로 EV도 국내와 유럽을 중심으로 신차 효과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기아차는 러시아를 중심으로 주요 신흥국 경기가 회복 조짐을 보이고 있는 만큼 현지 전략 차종을 앞세워 이들 국가에 대한 공략을 보다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실제 기아차는 오랜 침체를 겪은 뒤 반등하고 있는 러시아 시장에서 수요회복 효과를 빠르게 선점, 3분기 누계 현지 판매가 전년 동기 대비 23.2% 증가한 15만5654대를 기록하며 12.0%의 시장점유율로 업체별 판매순위 2위에 올라있다.

중남미 시장에서도 멕시코 공장에서 생산되고 있는 신형 리오의 판매를 확대하고 출시된 신형 K3의 신차 효과를 극대화하며 시장 지배력을 높여나갈 예정이다.

기아차는 신형 리오의 판매 호조로 상반기 멕시코 판매가 전년 대비 9.2% 증가한 6만9016대를 기록하며 시장점유율이 5.7%에서 6.7%로 확대됐으며, 이를 바탕으로 전체 중남미 시장에서도 전년 대비 6.0% 증가한 17만5796대를 판매했다.

아울러 기아차는 고수익 RV 차종의 공급 물량을 늘리고 판매 비중을 지속 확대하며 수익성을 적극 개선해나갈 방침이다.

실제 3분기 누계 기아차 전체 매출 중 RV 차급의 비중은 카니발 및 쏘렌토 상품성개선 모델의 선전과 스토닉, 니로 등 SUV 라인업 확장에 힘입어 전년 대비 2.3%포인트 상승한 40.9%를 기록했다.

먼저 기아차는 카니발, 쏘렌토 등 인기 모델의 공급 물량 확대를 적극적으로 추진하는 한편 니로 EV와 글로벌 주력 SUV인 스포티지의 상품성개선 모델 두 차종의 글로벌 판매 확대를 통해 RV 판매 비중을 꾸준히 높여나갈 계획이다.

중국에서도 4월 출시돼 판매 호조를 이어가고 있는 준중형 SUV 즈파오와 출시된 소형 SUV 이파오를 앞세워 판매 확대 및 수익성 향상을 동시에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이밖에도 기아차는 전사적인 비용 절감 및 생산성 향상 등 내실경영을 더욱 강화해 현재의 어려운 상황을 적극 돌파해나갈 계획이다.

기아차는 통상환경 악화 등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경영여건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기아차는 경쟁력 있는 신차와 고부가가치 차종 판매 확대를 통해 수익성 확대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는 한편 현재의 위기를 미래 경쟁력 강화를 위한 계기로 삼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kia.co.kr
언론 연락처

기아자동차
홍보팀
02-3464-2102~211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