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야라코리아, 친환경 비료 생산 프로젝트 ‘그린 퍼틸라이저’ 기금 지원 확정

수소 솔루션 전문업체 ‘넬(NEL)’과 함께 재생 에너지 사용을 통한 비료 생산 비용 및 탄소 배출 절감 프로젝트 ‘그린 퍼틸라이저’ 실시
녹색 성장을 위한 노르웨이 정부 기금으로 진행되는 친환경 생산 공정 혁신 프로젝트
무인 전기 선박 야라 버클랜드 프로젝트와 함께 지구 환경 보호 및 식량 안보 확립을 위한 야라의 기업 미션 실천의 일환

출처: 야라코리아
2019-01-08 16:21
  • 야라는 유럽 최대 규모의 통합 NPK 복합비료 생산 시설인 노르웨이 포르스그룬 공장을 중심으로 재생 에너지 기반 친환경 생산 공정 혁신 프로젝트를 실시할 계획이다

성남--(뉴스와이어) 2019년 01월 08일 -- 세계 최대 미네랄 비료 회사 야라(한국지사장 우창하)는 수소 솔루션 전문기업 넬(NEL)과 함께 재생 에너지를 사용한 탄소 배출 및 생산 비용 절감 프로젝트 ‘그린 퍼틸라이저(green fertilizer)’를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노르웨이 정부의 녹색 성장 기금 ‘파일럿-E(PILOT-E)’의 지원을 통해 운영된다. 파일럿-E 프로젝트는 노르웨이 연구 위원회 및 혁신 위원회, 국영 기관 에노바(ENOVA)의 합작으로 운영되는 자금 지원 컨소시엄으로, 녹색 성장에 기여할 수 있는 기업들을 후원하는데 사용되고 있다.

미네랄 비료 생산은 전 세계적으로 이산화탄소 배출의 가장 큰 원인 중 하나로 꼽힌다. 이 프로젝트는 노르웨이에서 미네랄 비료 생산으로 인해 발생되는 탄소 배출을 줄이고, 2030년까지 야라와 같은 자국 기업이 세계 시장에서 선도적인 입지를 공고히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야라는 넬과 함께 새로운 통합 생산 공정을 마련하여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이고 탄소 생산성을 높여, 궁극적으로는 탄소 배출 제로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야라 기업 혁신 부서의 리즈 윈더(Lise Winther) 수석 매니저는 “비료 업계는 전세계 이산화탄소 배출의 1~2%를 차지하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는 농업 부문의 탄소 배출량을 상당량 감소시킬 수 있는 시작점이 될 것이며, 야라는 업계의 선두 기업으로서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혁신 기술의 개발, 검증, 배포를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 재생 가능한 간헐 에너지를 기반으로 하는 새로운 통합 공정은 높은 수준의 에너지 회복률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표준 비료 생산 기준치 보다 낮은 비용으로 생산이 가능하도록 할 것이다”고 말했다.

노르웨이 범정부 차원의 탄소 중립 기조 아래 기획된 야라의 그린 퍼틸라이저 프로젝트는 국영기관 에노바의 지원을 받아 시행되고 있는 무인 전기 선박 ‘야라 버클랜드(Yara Birkeland)’ 프로젝트와 마찬가지로 국가 주요 사업으로써 진행된다.

야라코리아 우창하 지사장은 “그린 퍼틸라이저 프로젝트는 비료 생산 과정에 재생 가능한 에너지 자원을 사용함으로써 지구 환경을 보호하고 식량 안보를 지키고자 하는 야라의 기업 미션에 정확하게 부합한다. 야라의 설립자이자 노르웨이의 대표적인 과학자인 크리스티안 버클랜드(Kristian Birkeland)가 수소의 활용에 역사적인 업적을 남긴 것과 마찬가지로 이번 프로젝트 또한 탄소 중립을 위한 앞으로의 미래에 중요한 변곡점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야라코리아 개요

야라 인터내셔널 ASA는 전문 지식과 제품, 솔루션을 통해 전 세계 농업 종사자들과 유통 관계자, 기업 고객들의 이윤을 증진시키고 지구의 자원과 식량, 환경을 보호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야라의 비료와 작물 재배 프로그램 및 기술은 수확량 증가, 제품 품질 개선에 기여하며 농경 재배로 인한 지구 환경 영향을 최소화하도록 설계되어 있다. 1905년 유럽의 극심한 기근을 해결하기 위해 노르웨이에서 설립된 야라는 오늘날 전 세계 160개국에 1만5000여명의 임직원들로 구성된 기업으로 성장했다. 야라코리아는 2007년 3월에 야라인터내셔널의 한국 법인 지사로 설립되어 미네랄 비료, 산업용 제품 등의 한국 사업을 총괄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yara.kr/
언론 연락처

야라코리아
강현진 매니저
031-717-7475
02-3672-659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