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홍콩 시취센터, 2019년 1월 공식 개관

출처: 홍콩관광진흥청
2019-01-28 14:08
  • 시취센터 소개 영상

  • 중국 등불에 영감을 받아 설계된 시취센터 건물 디자인은 전통적 요소와 현대적 요소가 조화를 이루고 있다

홍콩--(뉴스와이어) 2019년 01월 28일 -- 홍콩 서구룡문화지구관리국(WKCDA)은 기념비적 예술 공연장인 시취센터가 2019년 1월 20일 공식 개관했다고 밝혔다. 침사추이 내 캔톤로드와 오스틴로드의 교차로에 위치해 있어 접근성이 뛰어난 시취센터는 월극을 비롯한 기타 시취(희곡) 장르의 홍보와 개발을 위한 세계적 수준의 플랫폼을 목표로 만들어졌다.

중국 등불에 영감을 받아 설계된 건물 디자인은 전통적 요소와 현대적 요소가 조화를 이루고 있으며 항상 발전을 거듭하는 예술 그 자체를 상징한다. 무대 커튼와 유사한 형태인 정문을 지나면 다양한 공연과 전시회 공간 생동감 넘치는 아트리움과 지휘대가 등장한다. 8층 높이의 건물 내부에는 대극장, 티하우스 극장, 세미나홀, 8개의 스튜디오와 각종 소매점과 식음료 판매, 레저 시설이 자리하고 있다.

피터 람 홍콩관광청 회장은 “홍콩은 전통문화와 현대 문화가 조화를 이루는 곳이며,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에 등재된 월극은 이처럼 홍콩이 가진 관광 명소로서의 매력을 높이는 데 핵심적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며 “이번에 개관하는 시취센터는 예술과 문화의 허브인 홍콩의 위상을 한 차원 높이고 더 많은 사람들이 홍콩에 찾아올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WKCDA는 개관식에 이어 원로 월극 배우인 Pak Suet-sin이 기획한 전통 월극 ‘The Reincarnation of Red Plum’을 선보인다. 또한 홍콩월극상공회의소는 구정 연휴 기간 춘절 쇼케이스를 마련할 예정이다. 3개월간 진행되는 시즌 오프닝은 3월에 마무리 되며, 수상 경력에 빛나는 예술인들이 유명 월극 중에서 장면들을 엄선해 공연한다.

티하우스 극장에서는 월극 분야의 거장인 Law Ka-ying이 기획한 ‘Cantonese Opera and Tea’가 선보인다. 중국 전통 극장을 처음 접하는 관객들을 대상으로 차와 딤섬을 곁들이며 공연을 보다 가까이에서 관람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다양한 희곡 공연과 전통 희곡 영상물 상영회도 준비되어 있으며 60분간 가이드 설명이 동반되는 투어 프로그램도 마련된다. 프로그램은 각종 건축물과 디자인에 대해 설명하는 한편 희곡의 역사에 대해 풍부한 해설도 제공된다.

자세한 정보는 (https://www.westkowloon.hk)에서 확인하면 된다.

언론 연락처

홍콩관광진흥청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