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OAG, 세계에서 가장 붐비는 노선 공개… 아시아태평양 노선 대거 포함

한국 제주(CJU)-서울(GMP) 노선이 전 세계에서 가장 붐비는 국내노선에 이름을 올렸고, 쿠알라룸푸르(KUL)-싱가포르(SIN) 노선이 세계에서 가장 붐비는 국제노선에 2년 연속 선정
주요 조사결과:
1. 쿠알라룸푸르(KUL)-싱가포르(SIN) 노선이 연간 3만187편을 운항하며 세계에서 가장 붐비는 국제노선으로 선정돼… 쿠알라룸푸르는 최상위 5개 국제노선 중에서 2개 노선에 이름을 올려
2. 인천(ICN)-오사카(KIX) 노선의 운행 편수가 올해 2223편을 대거 확충한 것으로 드러나
3. 세계에서 가장 붐비는 단거리 국내노선은 7만9460편을 운항한 제주(CJU)-서울(GMP) 노선. 5만4102편을 운항한 멜버른(MEL)-시드니(SYD) 노선이 뒤를 이어
4. 세계에서 가장 붐비는 국제노선의 30%가 홍콩국제공항(HKG)과 연결. 홍콩(HKG)는 상위 20개 국제노선 중에서 6개 노선에 이름 올려
5. 싱가포르(SIN)는 세계에서 가장 붐비는 장거리 노선들 중 가장 인기 있는 도착지. 상위 20개 국제노선 중에서 6개 노선의 도착지가 싱가포르(SIN)
6. 도쿄(NRT)-타이베이(TPE) 노선이 1만3902편 운행하며 올해 처음으로 상위 20개 국제노선에 꼽혀

출처: OAG
2019-03-26 11:55
  • OAG가 세계에서 아시아태평양 노선을 포함하여 가장 붐비는 노선을 공개했다

싱가포르--(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19년 03월 26일 -- 세계최대 항공운송 정보 제공업체인 OAG가 세계에서 가장 붐비는 노선을 25일 공개했다.

운항 편수를 바탕으로 한 OAG의 조사결과는 국내·외 노선의 정시운항성(OPT) 및 항공사 빈도(carrier frequency)를 이해할 수 있는 좋은 자료이다.

가장 붐비는 상위 20개 국제노선 중에서 15개, 상위 20개 국내노선 중에서 13개가 아시아 태평양 지역 노선이었다. 쿠알라룸푸르(KUL)와 싱가포르(SIN)를 잇는 노선이 연간 3만187편이 운항하며 세계에서 가장 붐비는 국제노선으로 2년 연속 이름을 올렸다. 홍콩(HKG)-타이베이(TPE) 노선은 연간 2만8447편을 운항하며 쿠알라룸푸르-싱가포르 노선과 근소한 차이로 2위를 기록했다.

그 외에 자카르타(CGK)-싱가포르(SIN), 홍콩(HKG)-상하이(PVG), 자카르타(CGK)-쿠알라룸푸르(KUL) 노선이 세계에서 가장 붐비는 상위 5개 국제노선에 이름을 올렸다. 자카르타와 쿠알라룸푸르를 중심으로 한 높은 저가 항공 수요가 요인으로 풀이된다.

마유르 파텔(Mayur Patel) OAG 아시아태평양지역(ASPAC) 영업이사는 “‘웨강아오 대만구(Great Bay Area)’를 중심으로 한 관광산업 성장에서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노선이 유독 붐비는 이유를 찾아볼 수 있다”며 “많은 항공사를 전략적으로 연결하는 홍콩 외에 싱가포르, 쿠알라룸푸르, 자카르타가 아시아의 새로운 ‘황금 삼각지대’로 부상, 미국의 삼각 허브인 보스턴, 뉴욕, 워싱턴의 영향력을 재연하고 있다”고 말했다.

무엇보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국제노선 성장세가 뚜렷했다. 도쿄(NRT)-타이베이(TPE) 노선이 연간 1만3902편을 운항하며 올해 처음으로 상위 20개 국제노선에 이름을 올렸다. 인천(ICN)-오사카(KIX) 노선은 올해 2223편을 추가하며 인기를 실감케 했다. 방콕(BKK)-홍콩(HKG), 홍콩(HKG)-베이징(PEK) 노선이 각각 11위, 12위를 기록하며 모두 1단계 상승했고, 방콕(BKK)-싱가포르(SIN) 노선은 2단계 상승해 9위를 차지했다.

세계에서 가장 붐비는 국내·외 노선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OAG 개요

OAG는 전 세계에 여행 데이터를 제공하는 선도 업체로서 1929년 이래 항공여행 생태계의 성장과 혁신을 촉진해왔다. OAG는 세계최대 스케줄 및 상태 데이터 네트워크와 최첨단 분석도구를 활용해 고객들이 더욱 현명한 의사결정을 내리고 변화에 더욱 잘 적응하며 우수한 고객 경험을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www.oag.com)방문 또는 트위터(@OAG Aviation) 팔로우.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190325005781/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www.oag.com
언론 연락처

OAG
케이티 러드웰(Katy Ludwell)
+44 (0) 1582 695334
katy.ludwell@oag.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