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대림오토바이, 삼성SDI와 공유서비스용 배터리 개발 MOU 체결

전기이륜차 배터리 표준화 속도 불붙나?

출처: 대림오토바이
2019-04-23 09:30
  • 대림오토바이가 삼성SDI와 공유서비스용 배터리 개발 MOU를 체결했다

  • 대림오토바이가 삼성SDI와 공유서비스용 배터리 개발 MOU를 체결했다

창원--(뉴스와이어) 2019년 04월 23일 -- 대림오토바이가 22일 전기이륜차 보급확대를 위하여 배터리 전문업체 삼성SDI와 배터리 개발 사업제휴에 관한 MOU를 삼성SDI 본사(기흥)에서 체결했다고 밝혔다.

삼성SDI와 대림오토바이는 상호간에 배타적 사업제휴 파트너쉽을 구축하고 전기이륜차용 배터리를 개발하여 국내 배터리 공유스테이션 사업을 추진한다는 협의가 이루어졌다.

주요 MOU내용은 전기이륜차 공유서비스용 배터리 개발이다. 정부차원에서도 심각한 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전기이륜차 보조금 지급을 2022년까지 5만대 보급계획을 가지고 있다.

이에 발 맞춰 대림오토바이도 전기이륜차 보급확대를 위한 다양한 제품 개발을 진행 중이며, 이륜차 특성을 고려하여 지속 운행이 가능하게 공유배터리 스테이션을 구축하여 친환경 이륜차산업을 발전시키는 사업협력을 준비해왔다. 공유배터리 스테이션 사업은 2020년 3분기 서울/경기지역 시범 운영에 대하여 국내 2~3개 업체와 구체적으로 논의 중이며, 선 시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많은 투자비가 소요되는 배터리 공유스테이션 사업을 대림오토바이 중심으로 사업을 진행하는 것은 이륜차업계 선도기업으로써 새로운 이동수단인 전기이륜차 시장 인프라를 구축하는데 있다. 전기이륜차의 장점은 친환경적이며 유지보수비가 경제적이지만 배터리 충전을 효과적으로 개선해야 하는 문제가 있다. 이에 배터리 공유서비스를 활용하면 보다 쉽게 충전된 배터리를 통해 전기이륜차를 편리하고 지속 운행가능하다.

대림오토바이는 배터리 공유스테이션에 대한 표준을 정부 관계부처에 제안하여 국내 전기이륜차 배터리 규격 통일화를 통해 원가 절감, 보급을 확대하는 프로젝트를 준비 해왔으며, 이번 삼성 SDI와 대림 오토바이 업무협약으로 공동 개발하는 배터리를 시장 표준 Spec으로 추진하고 타 업체도 별도 개발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하여 공유서비스 속도를 높일 계획이다.

대림오토바이는 이를 통해 확보된 전기이륜차 기술역량과 생산인프라를 활용하여 국내에 적합한 전기이륜차 제품을 선도적으로 개발, 보급해 나갈 것이며, 향후 완성차와 배터리 공유시스템을 결합한 상품을 해외에까지 사업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대림오토바이 개요

1978년 창업한 대림자동차는 40주년을 맞이하는 2018년 대림오토바이로 사명을 변경하여 독자경영의 기반을 마련하였으며 전 임직원은 최선을 다하는 노력을 하고 있다. 대림오토바이는 국내 이륜차 산업을 선도하는 최대 이륜차 제조업체로, 끊임없는 연구개발과 앞선 제품경쟁력을 바탕으로 고객의 신뢰에 보답하고자 변화와 도전으로 새롭게 거듭나고 있다.

언론 연락처

대림오토바이
홍보팀
이승욱 과장
02-3408-2614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