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일룸, 알레산드로 멘디니와 컬래버한 키즈테이블 신제품 ‘따볼리네또’ 출시

단순한 테이블이 아닌 아이의 놀이 친구가 되어 줄 나무로 만든 그림책, 키즈테이블
아름답고 다채로운 컬러와 동물, 집, 마을 등의 다양한 무늬가 아이의 상상력을 자극

출처: 퍼시스그룹
2019-04-24 09:40
  • 따볼리네또 애니멀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4월 24일 -- 퍼시스그룹의 생활가구 전문 브랜드 일룸이 세계적인 이탈리아 디자이너 알레산드로 멘디니와 컬래버레이션하여 아이들의 감수성과 창의성을 키워줄 키즈테이블 ‘따볼리네또’를 선보였다고 24일 밝혔다.

일룸의 ‘따볼리네또’는 알레산드로 멘디니가 손주를 위해 디자인한다는 콘셉트로 제작된 키즈테이블이다. 외동이 많은 현대사회의 아이들에게 단순한 테이블이 아닌 놀이 친구 역할을 해주기 바라는 마음으로 디자인했다. 멘디니 특유의 아름답고 다채로운 컬러의 디자인과 무늬가 아이의 상상력을 자극해 일상 속에서 테이블과 많은 시간을 보내면서 예술적인 감성을 자연스럽게 채울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특히 따볼리네또는 삶은 아름다운 것과 연결되어 있고 디자인 작품은 생활 속에서 느끼며 체험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멘디니의 디자인 철학이 잘 드러난 제품이다. 실제로 테이블 상판에 동물, 집, 마을 등 일상 속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풍경을 그림으로 담고 있어, 테이블 자체만으로도 아이들의 호기심을 불러 일으킨다. 또한 테이블의 화려한 일러스트와 테이블 위로 올라온 2개의 기둥을 그림책 또는 장난감으로 활용해 아이들의 창의력을 키워주는 다양한 놀이 교육도 할 수 있다.

따볼리네또는 ‘시티(CITY)’, ‘타운(TOWN)’, ‘애니멀(ANIMAL)’ 총 3가지로 구성되어 있다. ‘시티(CITY)’는 원색의 화려한 바탕에 가로수와 자동차, 집이 있는 아이들의 도시를 그림으로 표현했다. ‘타운(TOWN)’은 눈의 피로를 줄여주는 컬러인 녹색 계열을 바탕색으로 사용하고 있으며 예쁜 꽃과 호수, 집이 있는 동화 속 마을을 표현했다. 마지막으로 ‘애니멀(ANIMAL)’은 내추럴한 우드 톤 위에 나비, 토끼, 공룡 등 귀여운 동물들을 담고 있다.

이밖에도 따볼리네또는 아이들의 안전까지 고려해 디자인 했다. 아이들이 앉을 때 닿을 수 있는 다리 부분을 모두 둥글게 마감하여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였고 포름알데히드 함량이 낮고 햇빛과 비에 강한 내구성을 갖춘 자작나무 합판으로 제작했다. 테이블의 모서리부분은 자작나무 합판의 아름다운 단면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고 상판에는 일룸과 멘디니가 컬래버레이션 했음을 보여주는 사인을 자작나무의 결을 최대한 살리면서 새겨 넣어 작은 부분까지도 세심하게 디자인했다는 점을 엿볼 수 있다.

일룸은 디자인을 중시하는 일룸과 세계적인 거장 알레산드로 멘디니의 디자인 철학이 잘 어우러져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해 줄 키즈테이블이 탄생되었다며 앞으로도 일룸은 선 하나에도 이유가 있는 일룸만의 ‘이유있는 디자인’을 강조함은 물론 안전성에도 중점을 둔 키즈 제품들을 꾸준히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세계적인 거장 알레산드로 멘디니의 마지막 작품을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일룸의 신제품 따볼리네또는 일룸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구매할 수 있고, 29일부터는 출시를 기념하여 따볼리네또 구매 시 키즈 컬러링 세트를 선물로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될 예정이다.

웹사이트: http://www.fursys.com
언론 연락처

퍼시스그룹 홍보대행
KPR
최유경 AE
02-3406-2243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