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엘리펀트스페이스, ‘천재와 광기 사이’를 조명한 예술 다큐멘터리 ‘아트 앤 마인드’ 5월 9일 국내 첫 개봉

홍대 복합문화공간 엘리펀트스페이스 필름앤무빙이미지, 특별상영작으로 국내 첫 상영
예술과 사회를 영상을 담는 프랑스 감독 아멜리 라발렉의 신작, 4월 25일부터 티켓팅 오픈
세계 유수의 박물관 큐레이터를 비롯하여 과학, 정신의학 전문가 등의 인터뷰로 구성한 예술 다큐멘터리

출처: 엘리펀트스페이스
2019-04-25 09:30
  • 영화 아트 앤 마인드 티저 영상

  • 빈센트 반 고흐, 귀에 붕대를 감은 자화상, 1899

  • 아트 앤 마인드 포스터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4월 25일 -- 엘리펀트스페이스는 예술가의 천재성과 광기 사이를 그려낸 영화 <아트 앤 마인드>를 5월 9일(목)부터 5월 18일(일)까지 엘리펀트스페이스 큐리어스큐브를 통해 상영한다.

프랑스 감독 아멜리 라발렉의 신작 영화 <아트 앤 마인드>(2019)는 예술가들의 천재성과 광기 사이를 뒤섞은 환상의 세계를 조명한다. 미술사에서 광기의 주제는 예술가들에게 영감의 원천이었다. 광기는 예술가가 예술 작품을 창조하도록 추동하는 힘이 되기도 했다. 영화 <아트 앤 마인드>에서는 선구적으로 환상의 세계를 개척해낸 대가들과 아방가르드 예술가들을 살펴보며 다양한 접근법을 통해 예술가의 잠재의식을 탐구한다.

영화는 중세시대 작품부터 현대 예술 작품까지 시간을 총망라한다. 그중에서도 15세기 플랑드르 화가 히에로니무스 보쉬와 피터 브뤼겔의 종말론적인 작품들을 분석하는 것을 시작한다. 또한 감독은 지속적인 환청에 시달려야 했던 프란시스코 고야, 유년 시절부터 불안정한 심리 상태를 보였던 에드바르 뭉크, 자신의 귀를 스스로 잘라낸 빈센트 반 고흐 등 그 외 수많은 예술가의 작품들을 주제와의 연결을 시도한다.

아멜리 감독은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과 인터뷰한다. 미술관·박물관의 큐레이터는 물론이거니와 뇌과학자, 정신의학 분야에 종사하는 전문가들의 해석을 통해 내면 깊은 어둠으로 들어간 예술가들의 심리상태를 분석한다. 실제로 18세기 말 낭만주의 화가들은 무의식 출현에 깊은 영감을 받고, 꿈의 숨겨진 영역과 상상을 예술 작품으로 나타내기도 했다. 특히 지그문트 프로이트에 의해 탄생한 심리학은 초현실주의 예술가들에 큰 영향을 끼치기도 했다.

영화는 아돌프 울플리의 대표작부터 45개에 달하는 작품과 조현병에 걸린 자화상을 강렬하게 표현한 브라이언 찬리, 그리고 평소 접하기 어려운 여러 아웃사이더 예술가들의 이야기들도 들을 수 있다는 것 또한 흥미롭다.

영화는 4월 25일부터 온라인을 통해 선예매가 가능하다. 5월 9일 개봉을 시작으로 5월 18일까지 엘리펀트스페이스에서 단독 상영한다.

제휴기관인 국립현대미술관 멤버쉽 회원은 20%할인이 가능하다. 자세한 정보는 엘리펀트스페이스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엘리펀트스페이스 개요

엘리펀트스페이스는 문화예술의 상상력과 영감이 있는 문화공간이다. 엘리펀트스페이스는 문화예술 아카이브와 뮤지엄 컬렉션을 과거의 시간 속에 멈추어 선 무엇이 아니라, 늘 흐르고 움직이는 영감의 시작으로 대한다. 형식과 형식의 경계에서 공연, 전시, 퍼포먼스, 스크리닝, 강연의 경계를 허물 수 있는 큐리어스큐브에서 멀리 있을 것 같은 내일의 문화경험을 만날 수 있다.

언론 연락처

엘리펀트스페이스
홍보팀
장보람 팀장
02-332-4594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엘리펀트스페이스
홍보팀
장보람 팀장
02-332-4594
이메일 보내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