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SCM생명과학, 티앤알바이오팹과 조직재생 및 치료용 제품 공동 연구개발 협약

고순도 중간엽줄기세포와 3D 바이오프린팅 기술을 접목한 조직재생 및 치료용 제품 개발 협력

출처: SCM생명과학
2019-06-07 09:00
  • 왼쪽부터 이병건 SCM생명과학 대표이사와 윤원수 티앤알바이오팹 대표이사가 조직재생 및 치료용 제품 공동 연구개발 협약을 맺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인천--(뉴스와이어) 2019년 06월 07일 -- 에스씨엠생명과학(대표이사 이병건, 이하 SCM생명과학)이 티앤알바이오팹(대표이사 윤원수)과 5일 고순도 중간엽줄기세포와 3D 바이오프린팅 기술을 접목한 조직재생 및 치료용 제품 공동 연구개발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SCM생명과학은 이번 협약을 통해 자사의 고순도 중간엽줄기세포(MSC, Mesenchymal Stem Cell) 기술과 티앤알바이오팹의 3D바이오프린팅 기술을 접목해 성공적인 글로벌 재생 의료 시장 진출을 위한 조직재생 및 치료용 제품을 공동 개발한다는 전략이다. 주요 연구개발 제품은 세포 패치 및 새로운 제형의 세포치료제 등이다.

이를 위해 회사는 우선 ‘세포 생존율이 향상된 3D 바이오프린팅 기술, 조직 제작에 적합한 바이오잉크 소재, GMP 기반 세포 생산 시스템, GLP 기반 안전성 평가 시스템’을 활용함으로써 기존 기술 대비 치료제의 진보성, 우수성, 안전성을 검증할 계획이다.

이병건 SCM생명과학 대표이사는 “3D 바이오프린팅 기술의 선도 기업인 티앤알바이오팹과 줄기세포를 이용한 재생의료 치료제의 신 제형 공동개발을 추진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 기회를 계기로 향후 글로벌 시장 진출까지 협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원수 티앤알바이오팹 대표이사는 “독보적인 중간엽줄기세포 기술과 GMP 생산시설을 보유한 SCM생명과학과의 협력을 통해 3D 바이오프린팅 세포치료제의 보다 빠른 상용화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양사의 시너지를 바탕으로 기존 세포치료제의 한계를 넘어서는 차세대 재생의학 제품 개발에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SCM생명과학은 면역계 질환인 만성 이식편대숙주질환(GVHD), 중증 급성 췌장염, 중증 아토피피부염, 중증 간경변 등 다양한 난치성 질환의 맞춤형 성체줄기세포 치료제 개발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으며, 연내 코스닥 상장을 추진 중이다.

SCM생명과학 개요

SCM생명과학은 줄기세포치료제 개발 전문기업이다. 기존 줄기세포 분리방법의 단점을 극복한 줄기세포분리 원천기술 ‘층분리배양법’을 기반으로 난치성 질환들을 치료할 수 있는 고효능 저비용의 줄기세포치료제 제조에 대한 ‘줄기세포 분리기술, 제조, 치료’ 원천기술 및 국내외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언론 연락처

SCM생명과학 홍보대행
서울IR네트워크
PR사업본부
박정민 과장
02-783-0629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SCM생명과학 홍보대행
서울IR네트워크
PR사업본부
박정민 과장
02-783-0629
이메일 보내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