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스튜디오 반 개요

공연예술창작집단 ‘스튜디오 반(叛)’은 2007년, 대표 이강선을 중심으로 서울에서 결성되었다. ‘반(叛)’이란 이름은, ‘자본’과 ‘권력’으로 대변되는 현실에 대한 도발과 전복의 의미를 담고 있다. 스튜디오 반은 ‘연극’이라는 자산과 무기만을 가진, 연극인이 모여 있는 집단이다. 결성 이후, 한국의 창작극, 창작뮤지컬 및 번역극(일본)을 중심으로 더욱 역동적인 창조적 활동을 전개해 가고 있다. 또한, 스튜디오 반은 연극운동의 하나인 ‘이야기의 복권(復權)’을, 한국 연극의 한 축으로서 받아들여 국내외에서 적극적으로 활동하고자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