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외제약, 가정의 달 앞두고 ‘암소 한 마리 잡기’ 이벤트

뉴스 제공
JW중외제약 코스피 001060
2009-05-03 12:31
서울--(뉴스와이어)--가정의 달을 맞아 사내 임직원을 위해 암소 한 마리를 통째로 잡는 이벤트를 전개한 회사가 있어 화제다.

중외제약(대표 이경하)은 최근 철원 지역의 축산 농가와 직거래를 통해 한우를 시중보다 30% 이상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는 '암소 한 마리 잡기' 이벤트를 전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암소 한 마리를 부위별로 구분해 사내 인트라넷을 통해 임직원들에게 선착순 신청을 받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회사측에 따르면, 직원 1인당 신청수량을 500g 이내로 제한했지만 2시간도 지나지 않아 200kg의 소 한 마리가 모두 품절됐다. 이 회사 임직원 1천2백여명 중 3명에 한명 꼴인 4백명 가량이 동참한 셈이다.

그 중에서도 특히 인기가 많았던 부위는 스테이크의 재료로 주로 사용되는 '안심'인 것으로 나타났다. '안심'은 판매를 시작하자마자 임직원의 주문이 몰리면서 개시 5분 만에 6kg의 물량이 동이 났다는 후문.

'안심' 부위 선호에 대해 총무팀 관계자는 “황금부위에 속하지만 등심에 비해 상대적으로 저렴하고 가정에서 스테이크로 요리하기에 용이해 온 가족이 모여 즐겨먹기엔 으뜸”이라고 말했다.

안심 다음으로 인기가 있는 부위는 채끝-등심-양지-갈비 순. 맛도 맛이지만 가격을 상당히 고려한 흔적이 엿보인다.

이들은 대부분 가정의 달을 맞아 대부분 부모님께 선물하거나 가족과의 특별한 식사를 위해 구입했다고 참여이유를 밝히기도.

박구서 경영지원본부장은 "이번 행사는 직원들에게 고품질 한우를 저렴한 가격에 제공하고 어려운 축산 농가를 돕기 위해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내 이벤트를 전개해 활기찬 조직 문화를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JW중외제약 개요
JW중외제약은 생명에 대한 존중, 질병과 건강에 대한 끊임없는 연구와 노력을 통해 놀라운 연구실적들을 이루어가고 있습니다. 중앙연구소를 비롯 미국내 Theriac연구소, 일본 쥬가이제약과의 공동투자를 통한 C&C신약연구소 설립, 세계적인 연구기관들과 공동연구를 진행하는 글로벌 R&D 네트워크 인프라를 구축해 매해 매출액의 5% 이상을 R&D에 투자하는 등 국내 신약 개발 분야의 선구자적인 길을 걸어오고 있습니다.

웹사이트: http://www.jw-pharma.co.kr

연락처

중외제약 홍보부 유형중 02-8406-693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JW중외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