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루시큐리티, 상반기 실적 작년대비 57% 증가…사상최대 매출·영업이익 달성

상반기 영업이익 전년대비 775%, 순이익 362% 증가…코스닥 상장에 이어 최고 실적 달성 ‘쾌속 질주’

출처: 이글루시큐리티 (코스피 067920)
2010-08-05 13:17

서울--(뉴스와이어) 2010년 08월 05일 -- 융복합보안관리전문기업 이글루시큐리티(대표이사 이득춘, www.igloosec.co.kr)가 고객의 특성상 하반기에 매출이 집중되는 사업구조에도 불구하고 융복합보안관제솔루션 ‘라이거-1’, 이메일 악성코드 차단 시스템 ‘e-Scort’등 새롭게 출시한 솔루션의 상용화와 기존 보안관리사업 및 관제서비스 등의 잇단 수주에 힘입어 상반기 사상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이글루시큐리티는 5일 상반기 실적을 집계한 결과 매출 130억 1000만원, 영업이익 10억 6100만원, 순이익 12억 1200만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매출액의 경우 전년 동기대비 56.8%, 영업이익 775.5%, 순이익은 362.7%나 급증한 실적이다. 이글루시큐리티가 1999년 창립한 이후 상반기 기준 최대 실적이다.

보통 이글루시큐리티는 보안산업의 특성상 상반기는 적자를 기록하고 하반기에 흑자를 내는 양상을 보여왔다. 이는 사업을 준비하는 상반기에 지출 비용이 60%정도로 발생하고, 수익은 공공기관 매출이 70% 이상으로 연말에 예산 집행이 집중되기 때문이다.

하지만 올 상반기 놀랄만한 ‘깜짝실적’을 기록한 것은 통합보안관리솔루션 ‘스파이더 TM’을 중심으로 안정적인 매출 기조를 유지하며 신사업인 융복합보안관제솔루션 ‘라이거-1’, 이메일 악성코드 차단 시스템 ‘e-Scort’ 등 작년 출시한 새로운 솔루션의 성공적인 상용화가 실적에 기여한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올 초 대통령 훈령으로 모든 국가·공공기관의 보완관제센터 설립 의무화 또는 보안관제 전문업체로부터 서비스를 제공 받아야 한다는 법이 개정 공포되면서 관제서비스에 대한 관심이 크게 확대, 최근 발주된 굵직한 국가·공공부문을 비롯하여 일반 기업 보안관리서비스 분야 수주 사업에서도 잇단 성과를 올렸다.

이글루시큐리티 이득춘 대표이사는 “하반기에 보안업계의 정부·공공부문의 대규모 수주가 몰려 있는 것을 고려해볼 때 상반기의 이글루시큐리티의 매출 증가는 놀라운 수준이다”며 “하반기에 매출상승이 이뤄지는 사업구조를 감안, 더욱 공격적인 사업역량을 발휘하여 해외진출을 통한 매출확대 및 개발력을 확보하여 역량을 집중, 상반기의 분위기를 하반기까지 이끌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글루시큐리티는 정보보호 제도 강화에 따른 개인정보보호법 입법추진, 500병상 이상 병원의 의료기관 개인정보보호안 운영 의무화 등 법, 제도 강화에 따른 정보보호 수요 확대가 하반기 매출 성장에 견인 역할을 해 줄 것으로 보고 올해 최대 실적을 예상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igloosec.co.kr

언론 연락처

(주)이글루시큐리티 마케팅부
주경숙 차장(팀장)
02-3404-8631
010-3326-374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