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1, 16년 연속 임금 무교섭 타결

- 노동조합, 2011년도 임금에 관한 모든 사항 회사에 위임

뉴스 제공E1 (코스피 017940)
2011-01-03 14:27
서울--(뉴스와이어) 2011년 01월 03일 -- 주식회사 E1(대표 구자용 회장)은 노동조합(위원장 이승현)이 1월 3일(월) 시무식에서 2011년 임금에 관한 모든 사항을 회사에 위임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E1은 1996년부터 16년 연속으로 임금 무교섭 타결을 이루었다.

이 같은 노사 화합의 전통을 이어갈 수 있는 배경에 대해 회사 관계자는 “상호 존중과 이해를 바탕으로 노사가 하나라는 상생의 문화가 자리잡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날 시무식에서 노동조합은 “상호 신뢰와 협력의 기본정신이 지속될 수 있도록 대승적 차원에서 위임을 결정했다” 면서, “이러한 노동조합의 노력이 회사가 어려움을 이겨내고 최고의 경영실적을 시현하는데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다짐했다.

이에 구자용 회장은 “16년 연속 임금 무교섭 위임으로 상생과 화합의 미래지향적 노사관계에 또 하나의 이정표를 세웠다” 면서 “올 한해도 많은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확고한 노사간의 신뢰와 화합이 있기에 어떠한 난관이 닥치더라도 능히 헤쳐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e1.co.kr

연락처

E1 대외협력팀
권동철 대리
02-3441-4124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