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사람의 마음을 촬영하는 아우라(AURA) 촬영

뉴스 제공
코오롱 코스피 002020
2012-01-19 14:51
서울--(뉴스와이어)--사람의 마음을 카메라 필름에 담는 것이 가능할까? 최근 코오롱 행사에서 인간에게서 나오는 영적인 기운인 오라(AURA)를 촬영해 화제가 되고 있다.

이 오라(AURA)는 심령학에서 말하는 사람에게서 나오는 영적인 방사체를 의미한다. 흔히 우리가 연예인을 볼 때 사용하는 말로 “~에게 서는 아우라가 나온다”의 유래이기도 하다. 오라는 인간의 몸 주위를 둘러싸고 있는 빛을 말하는데, 일반적으로는 보이지 않고 초능력을 가진 사람에게만 보인다고 알려졌다.

그런데 이번에 찍힌 오라(AURA) 사진은 키를리앙(Kirlian)기법으로 불리는 특이한 기법으로 촬영되었다. 키를리앙은 주로 생물체의 방전 현상을 찍는데 사용되는데 인간의 생체 에너지가 오라 사진이라고 주장하는 이유는 인간의 손가락, 발가락 등에서 나오는 빛의 강도나 색이 감정에 따라 변화하기 때문이다.

실제로 지난 14일에 있었던 코오롱 기업의 깜짝 아르바이트 행사에서 심리적 변화에 따른 오라(AURA)의 변화를 볼 수 있었다. 이 행사를 통해 아르바이트 모집공고를 보고 온 학생들에게는 뮤지컬 공연을 관람시켜 주고 더불어 아르바이트 급여까지 지급하는 혜택을 주어 오라의 변화를 촬영하였다. 그리고 이러한 깜짝 반전 이벤트에 기뻐하는 학생들을 촬영한 결과 일반적인 사진과는 확연한 차이를 보였다.

행사가 시작되기 전 찍은 사진에는 별다른 색이 나타나지 않았지만, 깜짝 공연 후 찍은 사진에서는 화사한 빛깔의 오라(AURA)를 사진에서 볼 수 있었다. 이렇듯 기분 좋은 마음의 변화가 우리에게는 보이지 않는 아름다운 빛으로 나타난다고 한다.

오라(AURA)를 촬영한 이 동영상은 유튜브에서 많은 네티즌의 관심을 받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kolon.com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코오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