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X조선해양, 러 국영조선소와 협력 강화 나서

러 USC社와 러시아 지역 LNG선 공동 수주를 위한 조인트벤쳐 설립 합의

출처: STX (코스피 011810)
2012-06-24 11:33
  • STX조선해양은 지난 22일(현지시각)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강덕수 STX그룹 회장, 신상호 STX조선해양 사장, 로만 트로첸코(Roman Trotsenko) USC 사장 등...

    STX조선해양은 지난 22일(현지시각)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강덕수 STX그룹 회장, 신상호 STX조선해양 사장, 로만 트로첸코(Roman Trotsenko) USC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러시아 지역 LNG선 공동 수주를 목적으로 하는 조인트벤처(JVC) 설립에 대한 JVA(Joint Venture Agreement)를 체결했다. 사진 뒷줄 오른쪽부터 시계방향으로 강덕수 STX그룹 회장, 미로넨코프 USC 부사장, 신상호 STX조선해양 사장, 로만 트로첸코 USC 사장, 암브로소프 소브콤플로트 부사장.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6월 24일 -- STX조선해양과 러시아 국영조선업체인 USC(United Shipbuilding Corporation)이 러시아 조선산업 발전을 위한 협력 강화에 나섰다.

STX조선해양은 지난 21일부터 23일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린 2012 SPIEF(Saint Petersburg International Economic Forum, 상트페테르부르크국제경제포럼)에서 강덕수 STX그룹 회장, 신상호 STX조선해양 사장, 로만 트로첸코(Roman Trotsenko) USC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러시아 지역에서 발주되는 LNG선 공동수주를 목적으로 하는 조인트벤처(JVC) 설립에 대한 JVA(Joint Venture Agreement)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가 설립하는 조인트벤쳐는 USC가 건설을 추진중인 뉴 어드미랄티 조선소(New Admiralty Shipyard) 프로젝트를 위한 설계, 인력 트레이닝 등을 지원하는 한편 러시아에서 발주하는 LNG선에 대한 공동 수주영업활동을 수행하게 된다.

STX조선해양 관계자는 “USC社가 당사를 파트너로 최종 선정한 배경에는 운영선사인 소브콤플로트社(Sovcomflot)를 통해 STX조선해양의 LNG 선에 대한 설계와 품질의 우수성이 인정 되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STX조선해양은 이번 JVA를 통해 러시아 북극지역의 LNG 개발 프로젝트에 장기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러시아 북극지역은 전세계 액화천연가스(LNG) 매장량의 30%가 매장되어 있어 글로벌 에너지 메이저업체들이 개발 프로젝트를 활발히 진행하고 있는 지역이다.

이번에 STX조선해양과 JVA를 체결한 USC는 지난 2007년 푸틴 러시아 대통령에 의해 설립된 러시아 정부가 100%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는 국영회사로 러시아 조선산업의 현대화 정책개발, 권역별 통합 및 각종 투자 등의 업무를 총괄하고 있다.

STX그룹 관계자는 “이번 JVA를 통해 STX조선해양과 USC가 상호 신뢰를 돈독히 쌓는 것은 물론 한국-러시아 간 경제협력 분야를 한층 다각화했다”며 “러시아 조선소 건설 프로젝트에 우리나라의 우수한 기자재가 활발히 공급되는 시너지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stx.co.kr

언론 연락처

STX
홍보팀
02-316-977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