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글로비스, 13년 1월 중고차 경매 동향 발표

- 1월 한달 동안 5,398대 차량 출품 되어 3,314대 거래 돼…61.4% 낙착률

- 연말 경기 불황, 자동차 연식 변경 등 시즌적 영향으로 부진했던 경매 거래 반등

뉴스 제공
현대글로비스 코스피 086280
2013-01-30 10:14
서울--(뉴스와이어)--현대글로비스의 중고차 경매장 브랜드 ‘현대글로비스 오토옥션’(www.glovisaa.com)이 13년1월 국내 중고차 경매 동향을 발표했다.

30일 현대글로비스 오토옥션에 따르면, 지난 연말 경기 불황과 자동차 연식 변경의 시즌적 영향으로 얼어붙었던 중고차 경매 시장이 올 들어 다소 풀리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현대글로비스 오토옥션을 통해 1월 한달 동안 출품된 차량은 총 5,398대로 이중 3,314대가 낙찰되어 61.4%의 낙찰률을 기록했다.

지난해 12월에는 53.2%의 낙찰률을 보여 경매 거래가 다소 부진했다. 연식 변경을 앞두고 중고차 공급은 많아지고 수요는 줄어들었기 때문이다.

차종 별로는 최근 소비자의 차량 구매 트렌드를 반영하듯 레저용 차량(RV)/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이 68.5%의 높은 낙찰률을 보였다. 겨울철 레저 활동의 증가와 눈, 빙판에 노출된 겨울철 도로에서 RV/SUV는 뛰어난 구동·제어력을 발휘한다는 인식이 반영된 결과로 풀이된다.

경차는 기아자동차 ‘모닝’과 쉐보레 ‘스파크’ 2개 대표 차종이 400대 이상 거래되었으며 낙찰률은 60.3%였다.

수출 시장에서 인기가 높은 준중형 차종은 1월 들어 중고차 수출이 주춤하면서 지난해 평균 낙찰률 대비 하락한 64.9%를 보였다. 준중형 차량은 내수 시장 고객 수요가 크게 늘어나지 않은 점도 영향을 끼쳤다.

출품대수가 가장 많은 대형 차종은 거래가 활발해 낙찰률이 크게 증가한 59%를 기록했다.

오준석 현대글로비스 중고차사업팀 부장은 “2월에는 중고차 거래가 더욱 활성화 되어 경매 대수와 낙찰률 모두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다”라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glovis.net

연락처

현대글로비스
경영기획팀
강성곤 과장
02-2054-705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현대글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