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 개인정보보호 시장, 성장세 이어간다

- 안행부, 홈페이지 개인정보 노출 방지 위한 가이드라인 제시 및 솔루션 도입 장려

- 솔루션 교체 주기 돌아와… 노후화 장비 업그레이드 진행 다수

- 기 도입 기관도 정책 설정 및 주기적 관리 필요해

뉴스 제공
컴트루테크놀로지
2013-11-04 18:13
서울--(뉴스와이어)--홈페이지 개인정보보호 솔루션 시장이 성장세를 이어나갈 전망이다. 조달청 조달 구매 현황에 따르면 홈페이지 개인정보보호 시장의 매출 예상액이 지속적인 호조를 이어가고 있다.

구매 현황에서는 트랜잭션보안 및 보안소프트웨어 카테고리에서 작년 한 해 동안 컴트루테크놀로지가 약 10억으로 올해까지 7년 연속 이 시장 1위를 지켜오고 있으며, 그 뒤로 지란지교소프트가 약 6.1억으로 2위, 이지서티가 약 2.9억원으로 3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 외 방화벽 장치 카테고리에서 코넥이 4.7억원을 기록했다.

홈페이지 개인정보보호 솔루션은 웹에 올라오는 개인정보를 차단하거나 기존에 올라온 정보를 진단하는 솔루션이다. 최근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올해 공공기관 사이트의 개인정보 노출사고는 2013년 7월까지 2만 2천172건으로 나타났으며, 이 중 90%가 담당 공무원의 관리 소홀 및 실수 때문인 것으로 나타나 솔루션의 필요성을 더하고 있다.

홈페이지 개인정보보호 솔루션은 공공기관에서 수요가 많은 솔루션이다. 정부는 ‘정부3.0’ 계획에 따른 웹 페이지 정보공개 시 중요정보 노출방지를 위한 방안을 제시하고 있다. 안전행정부에서는 홈페이지 개인정보 노출방지 가이드라인 배포 및 솔루션 도입을 통한 노출 방지를 장려한다.

시장이 호조를 보이는 이유는 이 외에도 장비 교체 시기가 찾아온 것을 들 수 있다. 홈페이지 개인정보보호 솔루션은 지난 2006년부터 시장이 생성되어 성숙되어 왔다. 과거에 비해 현저히 많아진 웹 정보의 양, 접속자 트래픽의 증가, 관리 웹사이트의 수 증가는 노후화된 구 장비가 제대로 개인정보보호 솔루션 역할을 수행할 수 없도록 만든다.

컴트루테크놀로지 관계자는 “올해 들어 노후화 된 장비를 신규 장비로 교체하거나, 추가 도입 및 상위 버전으로 업그레이드 하는 기관들이 많아지고 문의도 많은 추세다. 광명시청, 과천시청, 충주시청 등은 솔루션 업그레이드를 완료해 고성능 장비로 홈페이지 개인정보보호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솔루션 구축만으로 홈페이지 개인정보 노출이 모두 해결되는 것이 아니다. 개인정보 노출 방지 솔루션을 도입한 기관들도 개인정보 노출방지를 위해 관리자 정책 설정이 제대로 되어 적용되고 있는지 주기적인 관리가 필요하다. 기관이 웹사이트를 추가 생성하거나 트래픽이 증가한다면 해당 솔루션이 수용할 수 있는 사이즈인지 체크해야 한다. 매달 모니터링 보고서를 받아보며 늘 주의를 기울이는 노력 또한 필요하다.

컴트루테크놀로지 개요
컴트루테크놀로지는 인공지능 및 정보보안 전문기업으로 자체 개발 인공지능(AI)기술을 탑재한 aiSee(OCR, 안면인식), eKYC aiDee(비대면 본인확인)등의 제품과 인공지능 이미지 개인정보 검출 기능을 탑재한 개인정보보호 솔루션 브랜드인 ‘셜록홈즈 정보보안 솔루션’을 공급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comtrue.com

연락처

컴트루테크놀로지
마케팅팀
김현정 연구원
02-396-7005(304)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컴트루테크놀로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