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실로코리아, 전 세계 택시운전사 시력연구결과 발표

19개국 21개 도시 택시운전사 약 2,100명 대상으로 연구 조사
서울 택시기사 46%가 안전에 필요한 기준시력 못 미쳐

2013-11-11 09:42
  • 에실로코리아가 프랑스 에실로 본사 마케팅 전략팀(DMS)에서 2013년 1월부터 3월까지 19개국(21개도시) 2,125명의 택시운전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시력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에실로코리아가 프랑스 에실로 본사 마케팅 전략팀(DMS)에서 2013년 1월부터 3월까지 19개국(21개도시) 2,125명의 택시운전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시력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3년 11월 11일 -- ㈜에실로코리아가 프랑스 에실로 본사 마케팅 전략팀(DMS)에서 2013년 1월부터 3월까지 19개국(21개도시) 2,125명의 택시운전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시력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연구는 차량 운전시 시력과 검안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실시됐으며 거리 대면 인터뷰방식으로 진행됐다.

택시운전사들은 주·야간 대부분의 시간 동안 운전을 하며, 시력에 따라 운전 시 인지할 수 있는 사물과 거리가 달라져 정기적인 시력검사가 필수적이다. 하지만 인터뷰에 따르면 택시운전사 대부분이 정기적인 시력검사를 하지 않았고 특히 서울의 경우 31%의 택시운전사가 지난 1년간 시력검사를 받은 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에실로연구에 따른 ‘안전에 필요한 기준시력’(▲두 눈으로 정면을 볼 때 1.0 ▲한 쪽 눈으로 측면을 볼 때 0.8)에 미치지 못한 서울 택시운전사의 비율은 46%로 높게 집계됐다. 미국 뉴욕의 92%, LA의 95%의 운전사가 정상시력인 것과 비교했을 때 한국 택시운전사들의 시력검사와 교정이 시급한 상태임을 알 수 있다.

㈜에실로코리아 크리스토프 비라드 대표는 “오랜 시간 운전을 하는 택시 운전사들에게 시각능력은 매우 중요하다. 또한 승객과 운전자의 안전을 위해서도 6개월에 한번은 정기검안을 통해 선명한 시야로 운전하는 것이 좋다.”며 “㈜에실로코리아는 이러한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주기적인 검안과 올바른 시력 교정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에실로코리아 개요
에실로코리아는 전 세계 광학 렌즈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에실로社의 한국 투자 법인으로 세계 최초로 누진다초점렌즈인 ‘바리락스(Varilux)’를 개발했다. 또한 세계적인 광학전문기업 일본 니콘사와의 기술 제휴를 통해 ‘니콘안경렌즈’를 국내시장에 독점적으로 공급하고 있다. 한편 에실로社는 1849년 설립돼 전 세계 안경렌즈의 28%를 생산하며 세계 시장 1위의 점유율을 보유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essilor.co.kr

언론 연락처

에실로코리아 홍보대행
피알원
이호진 사원
02-6370-3324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