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모진여행사, 외국인 대상 한국관광 만족도 설문조사 결과 발표

한국 관광, 외국인 누가 가장 좋아해? ‘여성’, ‘20대’, ‘VIP’
10점 만점에 여성 9.2점, 20대 9.3점, VIP 9.5점으로 그룹별 만족도 1위 차지
더 많은 외국인들의 한국 관광 만족도 증대를 위해 다양한 시각에서의 접근 및 노력 필요

출처: 코스모진
2014-11-20 10:22
  • 한국 관광 성별 만족도 지수

    한국 관광 성별 만족도 지수

  • 한국 관광 연령대별 만족도 지수

    한국 관광 연령대별 만족도 지수

  • 한국 관광 계층별 만족도 지수

    한국 관광 계층별 만족도 지수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11월 20일 -- 외국인 관광객 중 어떤 사람들이 한국을 특히 좋아할까? 남자보다 ‘여자’가, 나이든 사람보다 ‘20대’ 젊은이가, 경제적 사회적으로 풍요한 ‘VIP’가 한국 관광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와 화제다.

외국인 관광 전문 업체인 코스모진여행사(대표 정명진, www.cosmojin.com)는 11월 1일부터 14일까지 2주간 자사 여행 서비스를 이용한 외국인 632명을 대상으로 한국 관광에 대한 10점 만점 기준의 만족도 지수를 조사한 결과 ‘여성’, ‘20대’, ‘VIP’가 한국 관광을 가장 마음에 들어 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0일 밝혔다.

여심(女心)을 빼앗은 대한민국
우선 남녀 성별로 나눠 보았을 때 여성의 만족도 지수는 10점 만점 중 9.2점으로, 남성 평균 7.1점에 비해 2.1 포인트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 여성들은 한국의 백화점부터 면세점, 대형 쇼핑몰 등 우수한 쇼핑 인프라를 으뜸으로 꼽았으며, 깨끗한 도시 이미지, 안전한 치안 등에 대해 만족감을 나타났다. 특히, 여성들은 남성 관광객과 달리 세련된 디스플레이를 함께 즐길 수 있는 강남권 명품 거리 관광에 큰 흥미를 보이기도 했다.

20대 혈기도 홀린 대한민국
연령별로는 어떨까? 코스모진에 따르면 10대는 10점 만점에 8.2점, 20대는 9.3점, 30대 9.1점, 40대 8.3점, 50대 7.7점, 60대 이상은 7.8점으로 전 연령대 중 20대가 가장 높은 만족감을 보였다. 한국은 외국인들 사이에 밤새 꺼지지 않는 화려한 네온사인으로도 유명한 나라다. 때문에 혈기 왕성한 20대 젊은 외래 손님들에게 한국의 밤거리는 흥미 그 자체일 때가 많다. 특히 홍대, 이태원, 강남 일대를 경험한 외국인들은 한국을 원더풀 이라 외친다. 이밖에 편리한 교통 및 쇼핑 시설, 빠른 인터넷 속도도 20대의 호감을 높인 것으로 분석됐다.

갑부, 국빈, VIP가 만족한 대한민국
그렇다면, 일반 관광객과 VIP 관광객의 만족도는 어떻게 다를까? 이들 그룹의 만족도는 각각 7.2, 9.5로 VIP 손님들의 만족도가 2.3 포인트나 더 높았다. VIP 외국인관광객은 아랍 왕족이나 기업체 CEO 등 부자이거나, 정제계 고위층 인사로 사회적 지위가 높거나, 헐리웃 스타와 같은 유명인들로 이들에겐 일반인들과 차별화된 의전관광 서비스가 제공되곤 한다. 실제 VIP들은 자신에게 맞는 맞춤 관광 서비스를 누리는데 1차적인 만족감을 얻게 되고, 여기에 한국이 가진 우수한 쇼핑, 의료 시스템 등을 이용하며 한국 관광이 더욱 마음에 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스모진여행사 정명진 대표는 “한국 관광은 특정 계층이나 특정 그룹에게 더욱 호감을 많이 사는 경향이 있다”며, “더 많은 외국인들이 만족할 수 있는 관광 서비스 및 인프라 확보를 위해 다양한 시각에서의 접근과 노력이 필요할 것”이라고 전했다.

웹사이트: http://www.cosmojin.com

언론 연락처

코스모진여행사 홍보대행
피알브릿지
송혜경 대리
02-783-6704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