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포 뮤지엄 개관 1주년 기념, '지포 락콘서트’ 성료

출처: 지포
2015-07-20 10:11
  • 지포 뮤지엄 개관 1주년 기념 지포 락 콘서트의 뜨거운 현장. 유명 락 밴드 트랜스픽션의 공연에 관객들이 열광하고 있다

    지포 뮤지엄 개관 1주년 기념 지포 락 콘서트의 뜨거운 현장. 유명 락 밴드 트랜스픽션의 공연에 관객들이 열광하고 있다

  • 지포 뮤지엄 개관 1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무대에 선 제주 뮤지션 노래하는 수경이. 특유의 음색을 살린 수준 높은 공연으로 관객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받았다

    지포 뮤지엄 개관 1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무대에 선 제주 뮤지션 노래하는 수경이. 특유의 음색을 살린 수준 높은 공연으로 관객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받았다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07월 20일 -- 글로벌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지포(Zippo)가 제주 섭지코지에 자리잡은 지포 뮤지엄(zippomuseum.org) 개관 1주년 기념을 기념하여 지난 18일 ‘지포 락(Rock) 콘서트’를 개최했다.

지포 뮤지엄 앞 잔디 광장에서 진행된 ‘지포 락(Rock) 콘서트’에는 유명 락 밴드 트랜스픽션(TransFixion)과 제주도의 뮤지션 ‘노래하는 수경이’와 ‘유민세 & JEIL’ 이 참여해 제주도민과 여행객이 신나는 음악으로 소통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작년 7월 제주 섭지코지에 문을 연 지포 뮤지엄)은 미 펜실베니아 지포 본사에 위치한 첫 번째 지포 뮤지엄에 이은 전 세계 두 번째, 아시아 최초의 지포 뮤지엄이다. 문화 예술의 중심으로 발돋움하고 있는 제주도에 자리잡은 지포 뮤지엄은, 개관 이후 매 월 정기적으로 콘서트 및 다양한 공연을 진행하면서 국내외 지포 팬들과 문화적으로 교류하고 있다.

지포 뮤지엄 리미티드 에디션을 포함하여 다양한 디자인의 지포 라이터는 온라인 판매 사이트 (www.zippo.co.kr 또는 http://smgstore.co.kr)에서 구매 가능하며, 교보문고 및 영풍문고 등 대형서점 내 문구점 그리고 아트박스 등과 같은 팬시점에서도 구매 가능하다.

지포 소개
지포는 160여개 국가에서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 제품을 판매하고 있는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우수한 품질과 뛰어난 디자인을 바탕으로 세계적인 인정을 받고 있는 브랜드이다.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 브래드포드(Bradford)에 본사를 두고 있는 현재까지 지포는 5 억개가 넘는 방풍라이터(windproof lighter)를 제작했고, 이를 개별 평생품질보증서와 함께 판매하고 있다. 지포는 향수, 라이터 액세서리, 부탄 캔들 라이터(butane candle lighters), 손목시계, 남성용 라이프스타일 액세서리 및 아웃도어 제품까지 다양한 제품라인을 확보하고 있으며, 수공 제작 프리미엄 나이프를 생산하는 W.R Case & Sons Cutlery Company 도 소유하고 있다. 지포에 대한 더 많은 정보는 www.zippo.com 또는 www.zippo.co.kr에서 찾아 볼 수 있다.

지포 뮤지엄(Zippo) 소개
제주 섭지코지 ‘글라스하우스 (안도 다다오 작품)’에 1층에 자리잡은 지포 뮤지엄은 오랜 기간 동안 지포를 사랑해 주는 소비자들과 문화적으로 교류하며 삶의 의미를 풍요롭게 만들기 위해 기획되었다. 패셔너블하고 개성 넘치는 디자인을 자랑하는 지포는 다양하고 독창적인 미술작업을 펼쳐 온 아티스트, 새로운 트랜드를 리드하는 셀러브리티, 스트리트 문화를 견인하는 탑 브랜드들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지포 팬 및 관람객들과 더욱 적극적으로 소통할 예정이다. 지포 뮤지엄에서는 참여 작가들의 상상력과 창작의지가 발현된 100개의 지포 콜라보레이션 작품 이외에도, 국내의 유명 팝아트 작가와 서양 화가들이 직접 디자인한 리미티드 에디션 지포 라이터도 직접 감상할 수 있다. (연락처 T. 064-731-7830, www.zippomuseum.org)

http://zippomuseum.org

웹사이트: http://www.zippo.co.kr

언론 연락처

지포 홍보대행
슬램 코리아
박혜령 대리
02-6250-7061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