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진청, 가족의 달 맞아 파티 프로그램 공개

2016-05-09 08:08

전주--(뉴스와이어) 2016년 05월 09일 -- 농촌진흥청(청장 이양호)은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가족들이 참여할 수 있는 팜파티 프로그램을 공개했다.

팜파티(Farm Party)는 농장주가 소비자를 초청해 농촌문화와 농산물을 주제로 먹거리, 공연, 전시, 체험, 농산물 정보 제공 및 판매 등이 이뤄지는 행사다.

경기 연천 ‘승마공원’은 5월 28일 가족들과 함께 승마, 말 먹이 주기 등의 체험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이를 통해 아이들이 말과 친해지는 시간을 가질 수 있다.

경북 경산 ‘산에농원 농장’은 5월 14일 산에서 나는 산나물을 채취하고 산나물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과정으로 진행한다. 또한 직접 채취한 산나물로 나물과 장아찌를 만들어 맛볼 수 있다. 가족의 일상을 담은 사진 등도 전시해 볼거리를 제공한다.

경남 거제 ‘옥동 힐링가든’은 5월 28일 허브를 수확하고 족욕을 하며 힐링을 경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또한 천연염색, 솟대 만들기 등 전통문화 체험도 가능하다.

부산 기장 ‘해천농원’은 5월 28일 딸기를 수확하고, 수확한 딸기로 잼을 만드는 팜파티를 연다. 또한 드라이플라워 체험, 농장의 농산물로 만든 힐링 음식 체험, 농장주가 준비한 작은 공연 등도 준비한다.

이외에 6월에도 경기 연천, 강원 철원 등에서 봄 여행을 계획한 관광객을 위한 다채로운 팜파티 프로그램들을 실시할 예정이다.

팜파티는 최소 1주일 전에 전화 예약을 한 다음 참여할 수 있다.

한편 농촌진흥청은 2014년부터 팜파티 프로그램 운영 시범사업을 시작해 현재까지 26시군에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는 경기 연천, 강원 철원, 충북 옥천, 전남 함평, 경북 경산, 경남 거제, 부산 기장, 세종 등 8지역에 ‘팜파티 프로그램 운영’ 시범사업을 하고 있다.

농촌진흥청 이상영 기술지원팀장은 “팜파티는 소비자가 직접 농촌문화를 경험하고, 생산자와의 직접적인 교류를 통해 농가 생산물에 대해 신뢰를 쌓는 자리”라며 “앞으로 지역과 콘텐츠에 따라 다양하고 알찬 팜파티를 소비자에게 소개할 계획이며, 팜파티가 새로운 농촌체험·관광 상품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rda.go.kr

언론 연락처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기술지원팀
박찬순 농업지도관
063-238-231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