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일 국립원예특작과학원, GS리테일과 업무협약 체결

신선한 농산물 유통 위해 연구기관‧유통업체 손잡는다

2016-06-10 06:00

전주--(뉴스와이어) 2016년 06월 10일 --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원장 허건량)이 GS리테일(대표이사 허연수)과 ‘원예작물 수확후관리 연구 역량 강화 및 신기술 정보 교환’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9일 국립원예특작과학원(전북 완주군)에서 가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허건량 국립원예특작과학원장, 권붕주 GS리테일 수퍼사업부 대표 등 각 기관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소비자에게 더욱 안전하고 신선한 원예작물을 제공하고 농산물 품질관리 강화를 위해 양 기관이 수확후 관리기술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체결했다.

협약 체결로 국립원예특작과학원에서는 생산유통 현장에 농산물 선도유지를 위한 품목별 수확 후 저장·유통 기술을 제공하고 신선편이 농산물 등 최근 수요가 많지만 품질이 빨리 변하는 품목 등에 대한 선도유지 기술 현장컨설팅을 지원한다.

GS리테일에서는 산지 생산부터 소비자 판매에 이르기까지 유통업체 현장의 품질관리 현황과 손실 정보를 제공한다. 특히 GS리테일에서 제공되는 품목별 유통현황 및 품질관리 정보로 유통 현장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어 농산물 수확 후 관리 연구에 큰 보탬이 될 전망이다.

또한 양 기관은 상호 협력을 통해 연중 신선한 과일, 채소 유통을 위한 개선방안을 찾기도 했다.

농산물 수확 후 관리 기술 연구기관과 유통 전문업체의 업무협약으로 앞으로 보다 신선한 농산물이 소비자에게 전달될 전망이다. 또한, 국내 농산물 손실률을 최소화해 선진국 수준의 품질관리 기술이 현장에 적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농촌진흥청 허건량 국립원예특작과학원장은 “정부3.0의 일환으로 기관 간 협약을 통해 우리가 개발한 수확 후 관리 기술을 유통현장에 신속히 보급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전하며,

“또한 현장에서 필요한 기술을 즉시 파악해 생산에서 소비에 이르는 전 과정을 농업인과 관련 유통업계, 소비자 등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살아있는 연구 성과가 나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웹사이트: http://www.rda.go.kr

언론 연락처

농촌진흥청
저장유통과
홍성식 농업연구관
063-238-652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