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G생명 FC 250명, 금융교육 통해 재능기부

2016-09-07 09:05
  • ING생명이 전국 50개 초·중·고등학교에서 ING생명 오렌지 금융교실을 연다

    ING생명이 전국 50개 초·중·고등학교에서 ING생명 오렌지 금융교실을 연다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9월 07일 -- ING생명(대표이사 사장 정문국)은 전국 50개 초·중·고등학교에서 ‘ING생명 오렌지 금융교실’을 연다고 7일 밝혔다. 이를 위해 강사로 활동할 FC(재정 컨설턴트)를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ING생명 오렌지 금융교실’은 현장 금융전문가인 ING생명 FC의 재능 기부 방식으로 진행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지역사회 아동과 청소년에게 금융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건전한 생활습관을 갖도록 도와주기 위해 마련됐다. 오는 11월 말까지 전국 총 50개 초·중·고등학교의 아동과 청소년 약 7500명을 대상으로 하는 이 프로그램은 금융감독원이 시행하는 ‘1사1교 금융교육’과 연계해 실시된다.

강사진은 금융교육에 지원한 FC 중 ‘우수인증설계사’를 우선으로 선발·구성했다. 이들은 강사교육을 마친 후 각 결연학교에 파견되어 학생들에게 보드게임, 경제퀴즈 등 다양한 교구와 교재를 활용하는 학년별 맞춤 프로그램을 통해 용돈관리부터 진로 간접체험까지 실생활 중심의 금융 관련지식을 가르칠 예정이다.

ING생명 정문국 사장은 “저축, 신용관리 등 올바른 금융생활과 소비습관은 조기 금융교육을 통해 어려서부터 만들어가는 것이 중요하다”며 “ING생명의 프로 FC들이 현장에서 쌓은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재미있고 유익한 교육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ING생명은 미래를 함께 만들어 가는 금융기업으로서, 그 주역이 될 아동과 청소년들이 재능을 조기에 발견하고 개발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

웹사이트: https://www.orangelife.co.kr

언론 연락처

ING생명보험
Corporate Communication Team / PR
이지현
02-2200-9348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