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도심 건설 현장 가림벽의 이유있는 변신”

삼성물산, 건설 현장 가림벽을 활용한 우산대여, 지역내 학생작품 전시, 화단 조성 등으로 눈길 끌어

출처: 삼성물산 (코스피 028260)
2016-09-22 09:35
  • 삼성물산은 건설 현장의 안전시설로만 활용했던 가림벽에 새로운 아이디어를 더해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배려의 공간으로 탈바꿈해 주목을 끌고 있다

    삼성물산은 건설 현장의 안전시설로만 활용했던 가림벽에 새로운 아이디어를 더해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배려의 공간으로 탈바꿈해 주목을 끌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9월 22일 -- 삼성물산(대표이사 최치훈)이 소음이나 먼지 등을 막아주는 건설 현장의 안전시설로만 활용했던 가림벽에 새로운 아이디어를 더해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배려의 공간으로 탈바꿈해 주목을 끌고 있다.

서울 강남구 개포동에 위치한 래미안 블레스티지(개포2) 건설 현장 가림벽에는 총 80개의 우산이 걸려 있음. 현장 인근 주민들이 갑자기 비가 내릴 경우 빌려 쓸수 있도록 비치해 놓음. 지역 주민들은 자유롭게 우산을 사용하고 향후 제자리에 다시 돌려 주면 됨.

일원동에 위치한 래미안 루체하임(일원현대) 건설 현장은 총 80m의 가림벽을 따라 화단을 조성해 지역주민의 큰 호응을 얻고 있음. 삼성물산 현장 직원들이 직접 계절에 맞춰 다양한 꽃과 나무를 심고 벽화도 손수 그려 깨끗하고 밝은 거리를 조성함. 더불어 현장 직원들은 인근 학교 학생들의 등학교시 안전을 위해 통학 도우미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음.

강동구에 위치한 래미안 솔베뉴(명일삼익) 건설 현장 가림벽은 지역 학생들의 작품을 전시하는 갤러리로 탈바꿈함. 가림벽에는 인근 초등학교 학생들이 직접 그린 풍경화 등 총 60점의 작품이 전시되어 있어 밝고 배려하는 지역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음.

삼성물산은 앞으로도 지역주민을 위한 다양한 환경개선활동을 통해 삭막했던 건설현장 주변을 쾌적하고 안전한 공간으로 인식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임.

웹사이트: http://www.samsungcorp.co.kr

언론 연락처

삼성물산
커뮤니케이션팀
정주연
02-2145-634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