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라인테크놀로지코리아, 대학생·취업 커뮤니티 회원 대상 설문 실시

이성과의 첫 만남에서 가장 설레는 요소로‘밝은 미소‘ 꼽아
미소 지을 때 ‘눈 웃음’, ‘고른 치아’ 보이면 첫인상 호감도 높아져

2017-03-02 09:51
  • 인비절라인 모델 김민아 아나운서

    인비절라인 모델 김민아 아나운서

서울--(뉴스와이어) 2017년 03월 02일 -- 대학생들이 처음 만나는 이성에게 가장 매력을 느끼는 부분으로 ‘보기만 해도 기분 좋아지는 미소’를 1순위로 꼽았다.

투명 교정장치 인비절라인 시스템의 설계, 제작 및 마케팅을 이끄는 글로벌 의료기기 선도 기업 ‘얼라인테크놀로지코리아(Align Technology Korea, Inc.)’가 개강 시즌을 맞아 대학생을 대상으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설문조사(네이버 대학생&취업 커뮤니티 ‘스펙업’ 회원 대상, 2017년 2월 20일부터 3일간 진행, 총 550명 응답)를 진행했다.

조사 결과 ‘개강 첫날부터 설렐 것 같은 같은 이성의 매력’을 묻는 질문에 53% 이상이 ‘보기만 해도 기분 좋아지고 설레는 미소’라고 응답했다. 이는 좋은 미소가 긍정적인 인상을 남기며 이성과 친밀한 관계로 발전하는 데 큰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보여준다.

또한 ‘가장 호감 가는 첫인상을 남기는 미소’에 대한 설문에서는 ‘반달 눈웃음’이 50%, ‘고른 치아가 드러나는 환한 미소’가 38%로 큰 비율을 차지했다. ‘입을 살짝 가린 채 웃는 조신한 미소’는 7%, ‘목젖이 보일듯한 호탕한 웃음’은 5%로 하위권을 기록했다. 이는 미소의 유형에 따라 호감도의 차이가 있으며 부드러우면서도 환하게 웃는 사람이 더 좋은 첫인상을 남긴다고 해석할 수 있다.

이번 설문을 진행한 얼라인테크놀로지코리아는 고른 치아가 호감을 주는 미소의 조건이라는 인식이 자리 잡고 있음에 따라 투명교정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며 실제 투명교정은 교정장치를 착용한 상태에서도 미관을 해치지 않으면서 교정 효과가 우수해 외부에서의 활동이 많고 외모에 민감한 대학생 사이에서 주목받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글로벌 투명교정장치 ‘인비절라인’의 경우 개개인의 치아 모양을 3D 프린팅 기술로 맞춤 제작하여 일상생활에서 알아채기 힘들 정도로 정교하고 자연스러운 입 모양을 유지시켜 준다.

얼라인테크놀로지코리아 박정언 마케팅 담당자는 “고른 치아와 환한 미소를 갖고 싶으면서도 대외 활동 시에 자신감을 잃지 않기를 원한다면 교정치료의 우수성을 고루 갖춘 투명교정을 고려해볼 만하다”고 말했다.

얼라인테크놀로지코리아 개요

얼라인테크놀로지코리아는 투명 교정장치 의료기기 시장의 글로벌 기업으로서 ‘인비절라인’ 시스템의 설계, 제작 및 마케팅을 이끄는 ‘얼라인테크놀로지’의 한국 지사이다. 지난해 5월부터 한국 공식 지사로서 마케팅 활동에 돌입했다. 얼라인테크놀로지가 선보이는 투명 교정장치 ‘인비절라인’은 투명하고 견고한 소재로 눈에 잘 띄지 않으며 환자의 치아가 이동할 거리 및 시간을 3D 이미지로 구현한 뒤 예측하여 보다 세밀한 장치 제작 및 치료가 가능한 것이 장점이다.

웹사이트: http://www.invisalign.co.kr

언론 연락처

얼라인테크놀로지코리아 홍보대행
커뮤니케이션웍스
강난희 과장
02-518-8632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