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나주병원, 한전KPS 직원 대상 정신건강증진 서비스 확대

직장인 정신건강 향상 위해 Mind클리닉 등 맞춤형 프로그램 운영

2017-03-17 07:00
  • 윤보현 국립나주병원장(오른쪽 여섯 번째)과 정의헌 한전KPS 사장(왼쪽 다섯 번째)이 지난 14일 맞춤형 직장정신건강증진사업 추진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윤보현 국립나주병원장(오른쪽 여섯 번째)과 정의헌 한전KPS 사장(왼쪽 다섯 번째)이 지난 14일 맞춤형 직장정신건강증진사업 추진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나주--(뉴스와이어) 2017년 03월 17일 -- 국립나주병원(원장 윤보현)이 나주 혁신도시로 이전한 한전KPS(사장 정의헌)와 ‘맞춤형 직장 정신건강증진 서비스 사업’ 추진을 위해 3월 14일(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국립나주병원은 한전KPS 직원들을 대상으로 스트레스·불안·우울 등의 평소 직장 생활하면서 쉽게 겪게 되는 다양한 정신과적 상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국립나주병원은 오프라인 상담을 위한 Mind클리닉을 운영하는 한편 스마트폰 기반의 모바일 프로그램을 활용한 온라인 상담 서비스도 같이 제공함으로써 직원들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최근 과중한 업무, 고용 불안 등으로 직장인의 스트레스는 증가되는 반면 정신건강 상담에 대한 부정적 인식과 정보부족 등으로 인해 직장인의 정신건강 문제가 사회적인 관심사로 대두*되고 있는 실정이다.

* 직장인 84%가 현업에서 스트레스를 받음(취업포털 인크루트, 2016 직장인 스트레스와 직업회의감에 관한 조사)
* 우리나라 국민의 73.3%가 직장생활에서 스트레스를 받음(2016 통계청 사회조사)
(스트레스 정도 : 직장생활 73.3% > 일반적인 생활 54.7% > 학교생활 52.9% > 가정생활 42.7%)

국립나주병원은 이러한 직장인의 정신과적 문제를 적극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2015년부터 광주·전남 혁신도시 공기업 5개 기관* 직장인을 대상으로 맞춤형 직장정신건강증진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 한국전력공사, 한국전력거래소, 한국농촌경제연구원, 한국도로공사, 사학연금

앞으로도 국립나주병원은 직장인을 대상으로 한 정신건강증진 서비스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직장인의 스트레스 해소 및 지역민의 정신건강 증진에 기여하고자 한다.

윤보현 원장은 “맞춤형 직장정신건강증진사업을 통해 직장인들의 과중한 업무와 치열한 경쟁, 고용불안 등으로 인한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정신건강문제를 사전에 예방하여 행복한 직장생활과 기업의 생산성을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국립나주병원 개요

국립나주병원은 보건복지부 소속, 호남권 유일의 국립정신병원이며 책임운영기관이다. 전문정신의료기관으로 450병상의 입원병상을 운영 중이며 정신장애 진료를 위해 기분장애 클리닉, 소아청소년 정신장애 클리닉, 노인 정신장애 클리닉의 전문 외래 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 일찍이 개방병원 제도를 전면적으로 도입하여 ‘자연치유’의 남다른 치료효과를 각인시켰으며 가족적인 치료환경과 체계적인 재활치료 프로그램, 그리고 지역 공공정신보건사업의 중추적 병원으로서 2015~2016년 최우수 책임운영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참된 공공의료기관으로서의 기능을 다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najumh.go.kr

언론 연락처

국립나주병원
서무과 기획홍보계
최고은 주무관
061-330-772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