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S코리아, ‘금융 엔터프라이즈 머신러닝 전략 세미나’ 개최

국내 금융업의 인공지능 현주소 진단, 현실적으로 도입 가능한 인공지능 기술과 업무 적용 방안 및 사례 제시
엔터프라이즈 머신러닝 플랫폼 ‘SAS 바이야’, 전사적 분석 라이프사이클과 다양한 수준의 분석 기술 지원

출처: SAS코리아
2017-06-21 09:20

서울--(뉴스와이어) 2017년 06월 21일 -- 세계적인 분석 선두 기업 SAS(쌔스)코리아(대표 조성식)가 20일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주요 금융 관계자 180여 명을 대상으로 금융 세미나를 개최, 최적의 엔터프라이즈 머신러닝 플랫폼을 구축하고 전사적으로 분석적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는 전략에 대해 발표했다.

최근 금융 산업은 대출 심사, 사기 방지, 고객 상담 등 다양한 분야에 머신러닝을 도입하며 인공지능(AI) 관련 트렌드를 이끌고 있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IDC에 따르면 금융 산업은 전 세계적으로 2016년 한 해 동안 인지·인공지능 시스템에 15억 달러(약 1조 7,000억 원)를 지출하며 소매 산업과 함께 인공지능 분야에 가장 많은 투자를 단행했다.

그러나 인공지능에 대한 높은 기대감과 빠른 도입의 이면에는 현실적인 접근 방안과 전사적 관점의 목적이 고려되지 않아 시스템 적용이 특정 영역에 한정되거나 진행이 늦어지는 등 여러 가지 어려움이 발생하고 있다. 이에 SAS는 금융 회사가 고민하고 있는 현실적으로 도입 가능한 인공지능 기술과 업무 적용 방안, 성공 사례들을 제시하기 위해 이번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에서 SAS는 엔터프라이즈 머신러닝 플랫폼을 통해 전사적인 관점에서 비즈니스를 효율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방안을 제시했다. SAS는 △인공지능과 머신러닝에 대한 오해와 진실 △엔터프라이즈 머신러닝 분석 환경 및 적용 분야 △엔터프라이즈 머신러닝을 위한 플랫폼 △글로벌 선진 금융 회사의 인공지능 도입 사례를 소개했다.

또 전자상거래 기업의 신용 평가 및 위조 데이터 활용, 은행의 고객 소셜 미디어 데이터 활용, 오토 튜닝(auto-tuning) 기능을 포함한 머신러닝 기반의 분석 모델 등 SAS 솔루션을 활용한 다양한 데이터 분석 성공 사례를 공유했다.

이날 소개된 SAS의 엔터프라이즈 머신러닝 기반 분석 플랫폼 ‘SAS 바이야(SAS Viya)’는 다양한 수준의 분석 기술을 지원하고 머신러닝을 위한 클라우드 기반의 개방형 플랫폼이다. 비즈니스 애널리스트, 데이터 과학자, 소프트웨어 개발자는 SAS 바이야 플랫폼을 활용해 빅데이터로부터 인사이트를 도출하고 비즈니스 과제를 해결하기 위한 분석 자산을 생성할 수 있다.

공용 API와 다양한 프로그래밍 언어를 지원하는 SAS 바이야는 인터랙티브 탐색과 리포팅, 통계, 데이터 마이닝, 머신러닝, 스트리밍 데이터 분석, 예측, 최적화 및 계량 경제학을 구현한다.

SAS는 포레스터 리서치(Forrester Research)가 최근 발행한 2017년 1분기 포레스터 보고서의 ‘예측 분석 및 머신러닝 솔루션(Predictive Analytics and Machine Learning Solutions)’ 부문에서 ‘리더’로 선정됐다.

또한 2016년 4분기 포레스터 보고서의 ‘엔터프라이즈 인사이트 플랫폼 스위트(Enterprise Insight Platform Suites)’ 부문에서 ‘유일한 리더’로 선정됐으며 SAS 바이야가 현대적이고 단순화된 아키텍처를 제공한다고 호평 받았다.

SAS코리아 이진권 전무는 “인공지능과 머신러닝을 활용한 금융 서비스가 점점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비즈니스에 성공적으로 적용하기 위해서는 특정 영역에 한정된 머신러닝 시스템이 아닌 전사에 적용할 수 있는 엔터프라이즈 머신러닝 플랫폼을 구축해야 한다”며 “SAS는 머신러닝 알고리즘을 기존 분석 시스템에 활용할 수 있는 방법과 금융 비즈니스에 적합한 분석 모델을 제공함으로써 금융 회사들이 인공지능 시대에 데이터 분석을 통해 서비스 혁신을 이뤄갈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고 말했다.

SAS 개요

SAS는 분석 부문의 선두 기업이다. SAS는 8만 3천여 곳 이상의 기업에 혁신적인 분석, 비즈니스 인텔리전스(BI), 데이터 관리 소프트웨어와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고객사가 신속하고 정확한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지원한다. SAS는 1976년부터 전 세계 고객사에게 ‘THE POWER TO KNOW’에 입각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THE POWER TO KNOW®.

웹사이트: http://www.sas.com/korea

언론 연락처

SAS코리아 홍보대행
KPR
김연아 A.E.
02-3406-2292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