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스트, 증강현실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 ‘AR SDK 3.0’ 버전 공개

출처: 맥스트
2017-08-17 09:30
  • 데모 애플리케이션에서 Instant Tracking 실행한 모습

    데모 애플리케이션에서 Instant Tracking 실행한 모습

  • AR SDK 개발자 포털 사이트

    AR SDK 개발자 포털 사이트

서울--(뉴스와이어) 2017년 08월 17일 -- 증강현실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개발 도구인 AR SDK(Software Development Kit)를 공급하는 맥스트(대표 박재완)가 강력한 성능과 기능을 탑재한 3.0 업그레이드 버전을 15일 공개했다.

이번 버전에는 최근 애플이나 스냅챗과 같은 글로벌 대기업에서 발표하여 화제가 된 즉석으로 현실 세계를 인식하여 가상 물체를 증강시키는 Instant Tracking 기술이 탑재되어 있다.

또한 로봇에서 센서를 이용해 사용하던 SLAM(Simultaneous Localization and Mapping) 기술을 모바일에 탑재된 카메라 1대만으로 구현하여 증강현실을 이용한 다양한 방면의 활용이 가능해졌다.

특히 이번 버전은 개발 과정을 유튜브로 공개하여 정식 출시 전에 이미 네이버 자회사인 스노우의 서비스(SNOW)와 현대자동차 Virtual Guide 서비스에 탑재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에 발표한 MAXST AR SDK를 통해서 포켓몬고와 같은 증강현실 게임은 물론이고 증강현실 교육 프로그램, 증강현실을 이용한 제조-의료-수리 콘텐츠 등과 같이 다양한 산업 분야의 증강현실 콘텐츠를 쉽게 제작할 수 있게 되었다.

MAXST AR SDK는 전세계에서 상용 수준으로 사용 가능한 개발 도구 중에서 상위권에서 경쟁하고 있는 국내 유일한 개발 키트이다.

맥스트 박재완 대표는 “이번 업그레이드 버전 출시를 통해 글로벌 수준의 성능과 기능을 갖추게 되었고 빠르게 성장하는 증강현실 시장에서 크로스플랫폼을 모두 지원할 수 있게 되었다”며 “향후 다가올 스마트 글라스 시장까지 선점할 수 있도록 지속 연구 개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SDK는 현재 맥스트의 개발자 포털 사이트에서 다운로드 가능하고 앱스토어에서 데모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해 볼 수 있다.

맥스트 개요

맥스트(Maxst)는 최고라는 ‘Max’에 최상급 표현 ‘~st’를 덧붙여 “증강현실 분야에서 최고의 회사가 되자”는 목표로 설립된 소프트웨어 기술 회사다. 국내 원천기술로 개발된 증강현실 엔진을 바탕으로 다양한 증강현실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으며, 주요 고객사로는 현대자동차, 스노우 등이 있다. 최근에는 자동차뿐만이 아니라 교육훈련, 제조 분야에서도 다양한 증강현실 솔루션을 적용해 나가고 있다.

맥스트 개발자 포털 사이트 홈페이지: http://developer.maxst.com

웹사이트: http://www.maxst.com

언론 연락처

맥스트
박재완 대표이사
02-585-956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