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 테크놀로지스 조사 결과 “한국 기업… 모던 소프트웨어 팩토리로 매출·수익·비즈니스 성과 크게 개선”

소프트웨어 – 디지털 이코노미 시대의 핵심 성공 요인

2017-10-17 11:42
  • CA 테크놀로지스 조사 결과 오늘날 디지털 이코노미에서 소프트웨어 개발이 성공적인 디지털 전환을 위한 핵심 요소로 나타났다

    CA 테크놀로지스 조사 결과 오늘날 디지털 이코노미에서 소프트웨어 개발이 성공적인 디지털 전환을 위한 핵심 요소로 나타났다

서울--(뉴스와이어) 2017년 10월 17일 -- CA 테크놀로지스 조사 결과 오늘날 디지털 이코노미에서 소프트웨어 개발이 성공적인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을 위한 핵심 요소로 나타났다. CA는 최근 한국을 포함한 아태 지역 7개국 IT 및 비즈니스 리더 575명을 대상으로 기업의 소프트웨어 전략과 ‘모던 소프트웨어 팩토리(Modern Software Factory)’가 비즈니스 성과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했다.

조사에 응한 한국 기업은 소프트웨어 개발이 △기존 시장에서의 성장 및 확장 촉진(94%) △더욱 향상된 고객 경험 제공(92%) △기업 및 브랜드의 리포지셔닝(90%) △새로운 시장에 진입하기 위한 새로운 제품 및 서비스 개발(89%)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87%) 등 핵심 비즈니스 성과를 달성하는 데 필수적이라고 답했다.

또 이들 기업은 비즈니스를 개선하는 데 있어 △보안을 소프트웨어 개발 프로세스의 일부로 통합(92%) △일관적이고 예측 가능한 앱 개발 방식 창출(90%) △더 나은 고객 인사이트를 통해 애플리케이션 성능 및 대응성 개선(87%) △소프트웨어의 지속적인 배포(87%) 등 소프트웨어 관련 우선순위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있었다.

그러나 이런 비즈니스 요구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IT 및 비즈니스 역량을 개선하고, 유연한 소프트웨어 프로세스를 확보해야 할 필요성이 드러났다. 소수의 한국 기업만이 애자일(11%), 데브옵스(16%) 소프트웨어 개발 툴과 관련해 높은 수준의 다양성과 성숙도를 갖춘 것으로 조사됐다.

또 적은 수의 한국 기업만이 △보안 취약점을 지속적으로 테스트할 수 있다(10%) △소프트웨어 팀이 고품질의 앱을 지속적으로 제공한다(18%) △조직 문화가 개발, 운영, IT 보안에 걸쳐 협업을 지원한다(19%) △고위 경영진이 시장출시기간뿐 아니라 소프트웨어 품질과 보안의 중요성 또한 인지한다(11%)고 답했다.

◇‘모던 소프트웨어 팩토리’ 마스터 - 애자일 프로세스 및 책임 있는 보안으로 성장 가속화

조직의 핵심 분야에서 디지털을 수용하고 활용한 상위 15% 한국 기업(아태 지역 24%)은 매출, 수익, 고객 경험, 소프트웨어 품질 등 주요 비즈니스 지표에서 일반 기업을 압도했다. 이들 기업은 애자일(민첩성), 자동화, 인사이트, 보안 등 4가지 핵심 원칙을 기반으로 소프트웨어 개발 및 배포를 현대화하는 ‘모던 소프트웨어 팩토리’ 전략을 활용하고 있다.

이처럼 모던 소프트웨어 팩토리를 ‘마스터’한 기업과 ‘일반’ 기업 간 비즈니스 성과 차이는 매출·수익, 경영진 리더십·위험 감수, 모던 소프트웨어 툴 및 접근법 채택 등 다양한 지표에서 매우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일반 기업과 비교해 마스터 기업은 수익과 매출에서 각각 70%, 50% 더 높은 성장을 달성했다. 이 밖에도 마스터 기업은 다양한 측면에서 상당한 우위를 점했다.

◇IT와 비즈니스 간 효율적인 조정

마스터 기업(54%), 일반 기업(13%)은 자사 IT 조직이 소프트웨어 개발의 우선순위를 비즈니스 목표에 맞게 효율적으로 결정한다고 답했다. 또 마스터 기업(50%), 일반 기업(17%)은 자사 소프트웨어 팀이 전략적 비즈니스 목표에 맞게 운영된다고 답했다.

◇향상된 소프트웨어 품질 및 보안

마스터 기업(56%), 일반 기업(20%)은 자사 IT 조직이 향상된 품질과 일관성을 갖춘 애플리케이션을 매우 효과적으로 제공한다고 답했다. 또 마스터 기업(40%), 일반 기업(12%)은 빈번한 앱 업데이트 요구에 대응할 수 있도록 보안 테스트를 유지하고 있다고 답했다.

◇애플리케이션 이코노미 시대의 경쟁력 및 성공

마스터 기업(51%), 일반 기업(9%)은 애플리케이션 이코노미에서 성공하기 위한 적절한 비전과 전략을 갖추고 있다고 답했다. 또 마스터 기업(49%), 일반 기업(16%)은 경쟁사를 앞설 만큼 충분하게 발전하고 있다고 답했다.

◇소프트웨어 인재 채용

마스터 기업(62%), 일반 기업(24%)은 노련한 소프트웨어 개발 전문가를 쉽게 확보하고 있다고 답했다. 또 마스터 기업(53%), 일반 기업(22%)은 젊은 소프트웨어 개발 전공자들을 쉽게 확보하고 있다고 답했다.

CA 테크놀로지스 아태 및 일본 지역 최고기술책임자(CTO) 스티븐 마일스(Stephen Miles) 부사장은 “한국을 비롯한 아태 지역의 모던 소프트웨어 팩토리 마스터 기업은 IT 비즈니스 조정, 소프트웨어 품질 및 보안, 인재 확보에 뛰어난 두각을 보이고 있다”며 “소프트웨어가 기업 경쟁력의 핵심 요소로 자리잡은 지 오래며 이제 기업은 성공적인 디지털 전환을 위해 모던 소프트웨어 팩토리를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마일스 부사장은 “모던 소프트웨어 개발을 마스터한 기업만이 디지털 경제에서 보다 효과적으로 경쟁하고 더 높은 수익과 매출을 달성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조사 방법론

CA 테크놀로지스는 산업 분석 기업 프리폼 다이나믹스(Freeform Dynamics)와 함께 한국, 중국, 홍콩, 일본, 싱가포르, 호주, 인도 등 아시아 태평양 7개국의 고위 IT 및 비즈니스 임원 575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조사를 실시했다. 조사에는 제조, 금융 서비스, 헬스케어, 통신, 리테일, 에너지/공공, 운송/물류, 공공 등 다양한 분야의 기업이 참여했다.

웹사이트: http://www.ca.com/kr

언론 연락처

CA 테크놀로지스 홍보대행
KPR
김연아 대리
02-3406-2292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