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중아이에스, 태국 치앙마이 진출

태국 PRC에 나노버블 물 산업 분야 사업 진출

2017-11-01 11:00
  • 프린스 로얄 칼리지 대표단과 협약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프린스 로얄 칼리지 대표단과 협약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태국 치앙마이 주 환경부 담당국장과 세중아이에스 임원들

    태국 치앙마이 주 환경부 담당국장과 세중아이에스 임원들

  • 태국 치앙마이 주 환경부 담당국장과 세중아이에스 임원들

    태국 치앙마이 주 환경부 담당국장과 세중아이에스 임원들

대구--(뉴스와이어) 2017년 11월 01일 -- 주식회사 세중아이에스가 10월 27일 태국 현지 치앙마이 PRC(로얄 프린스 칼리지)에서 태국 황실학교에 물 정화 기술 ‘나노버블 발생기’를 기증하고 향후 태국의 강·하천·저수지 사업에 진출하는 협약을 체결하였다.

태국은 고온다습한 기후와 매콩강에서 내려오는 황토물, 비가 많이 오지 않는 지역에서의 생활하수 오염으로 다수의 국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세중아이에스는 나노버블을 통해 이러한 불편 사항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협약식에 참석한 치앙마이 주 WASAN JOMPAKDEE 박사(치앙마이 주립대 환경산업 교수) 겸 치앙마이 환경분야 자문위원은 “세중아이에스의 기술은 타 국가 기술보다 친환경적이고 2차 오염이 발생하지 않아 자연생태계 복원에도 탁월하다”고 인정하였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세중아이에스 정재홍 부사장은 “태국 황실의 학교에서 나노버블을 먼저 선보이게 되어 너무 영광이고 감사하다”고 밝혔다.

물 산업 나노버블의 기술 총괄을 하고 있는 한상문 상무는 “태국의 자연환경을 고려할 때, 화학약품으로 수질을 관리하면 2차 피해 오염이 발생하므로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며 “세중의 나노버블 시스템이 환경 개선을 위해 꼭 필요하다”고 말했다.

세중아이에스 설진현 대표는 태국 치앙마이 PRC 협약을 통해 태국 정부 기관과 50만불, 민간기업 500만불 정도의 수출을 예상한다고 밝혔다. 태국에서 처음으로 계약하는 PRC로부터 5만불 정도를 기증받아 세중은 태국 정부기관 수출 판로를 개척하게 되었다.

한편 세중아이에스는 제조업 중심의 소프트웨어 개발 서비스를 중심으로 해 왔으나 최근 3년 전부터 4차산업 트렌드에 맞춰 IoT를 활용한 수처리산업을 중점 산업으로 연구 개발해 왔다.

세중아이에스 개요

세중아이에스는 임직원 26명 정도의 소규모 업체이지만 뛰어난 기술력으로 미국 시장에서도 인정받은 ICT 산업계의 강소기업이다. 2007년 창업 이후 ERP(전사적 자원관리), 그룹웨어, POP, 안전관리모니터링 등 정보화 솔루션 관련 전문업체로 POSCO와 외주사 72개 업체, 10여개 공공기관 등의 ERP를 운영하는 등 규모를 키워왔다. 2012년 스마트워크 통합IDC센터를 확장 개소했고 POSCO의 ‘POSPIA 3.0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등 정보화 솔루션에서도 업계의 인정을 받아왔다. 최근에는 IoT를 활용한 수처리 산업을 중점적으로 연구 개발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sejoongis.co.kr/

언론 연락처

세중아이에스 홍보대행
스포츠와
우승민 대표
010-6511-8558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